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2년12월01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2-11-30 18:28:21
뉴스홈 > people+ > 개원 개업 > 신축·출범
2022년06월17일 17시0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연세의료원, 15일 '디지털헬스센터' 오픈
'병원, 대학, 기업, 연구소' 한 곳에 모인 디지털 생태계 환경 구축

[보건타임즈] 연세의료원이 디지털 헬스에서의 글로벌 리더십 확보와 개방형 디지털 혁신 플랫폼 구축을 위해 디지털헬스센터를 중입자치료센터 1, 2층에 개설했다. (사진 개소식)

연세의료원은 15일 중입자치료센터 3층 체임버홀에서 오픈했다.
이날 행사엔 윤동섭 의료원장, 임준석 디지털헬스실장 등 의료원 주요 보직자와 보건복지부 이강호 글로벌백신허브화추진단장, 한국보건의료정보연구원 한광협 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디지털헬스센터를 새로 문을 연 연세의료원은 '사람을 살리는 디지털'을 비전으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ICT 개방형 스마트 오피스 구축하며 의료환경을 선도, 글로벌 디지털 리더십을 확보할 계획이다.

디지털헬스센터는 ▲ 연세의료원의 IT조직 역량 집중 ▲ 디지털 혁신기술 리더 양성 ▲ 개방형 디지털 혁신 네트워크 구축 ▲ 디지털 생태계 환경 조성을 중점사업으로 디지털 정밀의료 혁신 연구를 진행한다.

이를 위해 의료정보조직 통합, 융합 연구공간 마련, 개방형 스마트 오피스 구축, 의료 ICT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디지털 기술 연구와 실증 등을 수행한다.

디지털헬스센터 내엔 연세의료원 IT조직인 디지털헬스실과 의료데이터 기반의 디지털 헬스 연구 조직 디지털헬스케어혁신연구소가 들어섰다.

디지털헬스실은 기간계 시스템과 연계를 지원하며 국책과제 등을 통해 완성된 ICT 시스템의 실증과 적용을 담당한다.
또 산·학·연·병 융합 디지털 헬스 공동 연구와 기업연구의 개방형 실증, 연구개발과 관련된 각종 행정 연계 지원한다.

디지털헬스케어혁신연구소는 디지털 헬스케어 기술자산 결집, 국가과제 주도그룹 형성,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의 연구와 개발, 실증 과정 체계화 등을 담당한다.

중입자치료센터 1층에 마련된 연구공간 '컨버전스 플레이그라운드'(Convergence Playground)에선 의대 교수는 물론 교원이 창업한 기업 연구원, 연세의료원의 기술지주회사인 바이오헬스기술지주회사의 자·손회사 인원, 우수한 연구 성과를 자랑하는 기업 인원 등이 융합 연구를 수행할 수 있다. (사진 디지털헬스센터 연구실)

이 곳엔 국민건강보험공단 빅데이터 분석센터와 빅데이터 분석실이 자리를 잡고 있다.

2층 디지털헬스케어혁신연구소는 연세대학교 의과대학과 치과대학, 간호대학이 함께하는 대학간 연구소로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의 연구, 개발, 실증 전 단계를 체계적으로 수행하게 된다.

연구자들이 연구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케어 서비스도 준비돼 있다.
좌석은 고정석인 오렌지존과 자율석인 블루존으로 구분돼 연구원은 연구 성격에 맞춰 좌석 스타일을 선택할 수 있다.
현장에는 공간 매니지먼트 인력이 상주해 입주 인력의 불편을 줄였다.

모든 공간은 빅데이터 플랫폼을 활용한 개방형 공간으로 산·학·연·병이 의료데이터를 자유롭게 안전하게 활용할 수 있다.
디지털헬스센터 오픈에 맞춰 유전체 분석 기반의 정밀의료 분야와 의료영상 AI 분야,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의 산업체가 입주해 융합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라운지 구역도 별도 마련돼 연구자들은 휴식을 취하는 것은 물론 다른 연구자들과 커뮤니케이션도 가능하다.

디지털헬스센터 오픈 기념 컨퍼런스도 열렸다.
행사는 김성원 디지털헬스전략센터 소장이 사회를 맡아 기조연설, 섹션 12 순으로 치러졌다.

기조연설에선 존스 홉킨스 대학교 폴 나지(Paul Nagy) 교수가 디지털 헬스 혁신에 필요한 요소를 발표했다.

섹션 1에서는 황희 카카오헬스케어 대표이사, 박웅양 지니너스 대표이사, 백승욱 루닛 의장이 각 기업이 지향하는 디지털 헬스의 모습을 제시했다.

섹션 2에선 연세의료원 권자영 스마트병원 사업단장, 유승찬 의료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부단장, 김성준 의료 인공지능 사업단장이 의료분야에서의 스마트병원, 빅데이터, AI 활용 방안을 발표했다.

윤동섭 의료원장은 "이번 디지털헬스센터 개소로 ICT 기술 발전에 따라 증가한 디지털 헬스케어에 대한 관심과 수요를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며 "의료 빅데이터 연구부터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까지 디지털을 통한 의료 발전을 이끌어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신축·출범섹션 목록으로
원자력병원, 조기에 '진단,...
신용카드 수수료율 인하 요...
연세의료원, 15일 '디지털...
한국산 혁신 의료기기 상용...
파비스 일본에 판매법인 설...
다음기사 : 서울성모병원 '바이오 코어 퍼실리티 센터' 본격 가동 (2022-11-03 15:36:12)
이전기사 : 한림대성심병원, 국내 첫 '치과로봇수술센터' 오픈 (2022-06-17 16:59:23)
병원계, 올핸 ...
병원계, 올핸 종...
올 흑호년 '다져...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자료) 2021년 주요수술통계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