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12월12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3-12-11 17:45:42
뉴스홈 > people+ > 개원 개업
2023년11월09일 14시0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골반저 기능장애에 '물리치료 이용 재활프로그램' 효과적
이대서울병원, 국내 대학병원 최초 '요로계 증상 골반재활치료실' 오픈

'요실금 등 요로계 증상' 골반저 물리치료

[보건타임즈] 최근에 요실금, 골반장기탈출증, 만성골반통증, 비뇨생식기계 통증 등 골반저 기능장애를 호소하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다.

골반저 기능장애는 여성의 골반에 위치한 골반 근육이 과도하게 긴장하거나 수축하는 증상으로 허벅지 주위에 찌르는 듯한 통증과 압박감은 물론 욱씬거리는 증상이 함께 나타난다.

이대서울병원 비뇨의학과 윤하나 교수는 "방광 기능장애, 만성 골반 통증, 신경인성 방광, 성 기능, 각종 비뇨기계 수술 전후 재활과정엔 환자의 골반저 기능에 특화된 재활프로그램이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골반저 기능장애를 체계적으로 치료하기 위해 지난 9월 11일 국내 대학병원 최초로 골반재활치료실(사진)을 오픈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골반재활치료실은 골반저 물리치료를 시행하는 것이 특징이다.

골반저 물리치료는 방광, 자궁, 질, 직장 등의 주요 장기를 떠받치는 해먹 모양의 골반저근육을 강화 또는 이완해, 체간의 움직임을 개선하는 것은 물론 요실금 등 하부 요로계 증상을 치료하는 물리치료 방법이다.

골반저 물리치료는 40년 이상 적용돼 온 치료법으로 미국, 유럽, 호주, 캐나다 등 주요 선진국에서 빠르게 연구, 도입되고 있다.

특히 요실금, 골반장기 탈출증 치료에서 초기 1단계 진료 지침으로 제시될 만큼 효과가 입증된 데다 치료의 부작용이 현저히 적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윤 교수는 "이대서울병원의 골반재활치료실은 선진국의 치료체계를 국내 비뇨의학 분야의 실정에 맞도록 도입하는데 기준점을 제시할 수 있는 좋은 모델이 될 것"이라면서 "국내 최초로 도입한 비뇨 심리 통증 척도 검사와 함께 잘 치료되지 않는 비뇨기계 만성 기능 이상의 원인을 면밀하게 감별, 최적의 진단과 치료를 적용할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이라며 "질환의 치료를 넘어 삶의 질까지 케어하는 다학제 치료팀이 되겠다"는 말했다.

이대서울병원 골반재활치료실에선 미국 물리치료사협회가 주관하는 골반 건강 물리치료 교육과 산전·후 물리치료 교육을 수료한 물리치료사 팀이 골반저기능부전에 전문적인 물리치료를 할 예정이다.

윤 교수는 "골반저의 기능회복은 삶의 질에 지대하게 달라지게 할 수 있는 대단히 중요한 과제이다. 이러한 골반 건강관리의 전략을 환자 개인의 맞춤형으로 수립, 더 나은 삶의 질을 누릴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개원 개업섹션 목록으로
보건의약계 최초 ‘의사시...
한림대의료원, 산하병원 2...
서울백병원, 3일 관절센터 ...
고대안암병원, 4일 '심장·...
서울척병원, '건강검진센터...
다음기사 : 건국대 충주병원, 중부권 '첫 번째 장애 친화 산부인과' 오픈 (2023-11-10 15:52:48)
이전기사 : 동아제약 오쏘몰, 잠실 롯데백화점에 국내 첫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2023-09-06 12:02:34)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자료) 2024년 상반기 레지던트 1년차 지원결과 발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