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2년07월06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22-07-06 18:11:51
뉴스홈 > 기관/단체
2022년06월23일 16시2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케이메디허브, 美 폐섬유증 신약 임상 지원
대웅제약 FDA 임상2상 희귀의약품 제조 · IND승인 케이메디허브 앞장서 지원

[보건타임즈] 케이메디허브(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이사장 양진영)가 폐섬유증 치료를 위한 미국 임상 2상 시험용 의약품의 조제를 지원해 IND 승인을 받았다.

대웅제약은  올해 6월 FDA 임상 2상 IND 승인을 획득, 섬유증 신약의 해외임상을 진행하기 위한 발걸음을 내디뎠다.
 
대웅제약에서 개발 중인 섬유증 신약인 ‘DWN12088’은 세계 최초(First-in-class)로 PRS(Prolyl-tRNA Synthetase) 단백질을 저해하는 섬유증 치료제로 콜라겐 생성에 영향을 주는 PRS 단백질의 작용을 감소시켜 섬유증의 원인이 되는 콜라겐의 과도한 생성을 억제하는 기전을 가진 합성의약품이다.
 
또 ‘DWN12088’은 2019년에 美 FDA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되어 개발·허가전반에 걸친 우선권과 승인 후 7년간의 독점권을 확보했다. 

케이메디허브 의약생산센터는 대기업과 중소, 중견기업 뿐만 아니라 제조시설을 갖추지 못한 국내 제약·바이오 벤처 기업들도 임상시험에 진입할 수 있도록 개발단계부터 생산, 인허가에 이르는 전 과정을 지원하고 있다.

이미 재단은 공공 기관으로서 코로나19 치료를 위한 임상시험용 의약품의 제조를 지원했으며 폐섬유증 치료제 외에도 공공의약품, 국가필수의약품, 희귀의약품 등 사회적 이슈이거나 공적으로 긴급히 필요한 의약품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케이메디허브의 희귀의약품 제조 지원은 의약품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희귀질환 환자들의 애로사항을 해결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양진영 케이메디허브 이사장은 “국내 기업이 개발 중인 희귀질환 치료제의 빠른 임상을 위한 생산을 재단에서 지원하게 되어 뜻깊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가치를 지닌 의약품에 대해서는 공공기관으로서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기관/단체섹션 목록으로
심평원, ‘의료심사평가 선...
최현 함소아한의원 원장, ...
의수협, 대화제약과 생동성...
간협, 예정대로 ‘18일’ ...
건협, 인공지능(AI)기반 판...
다음기사 : 직업건강협회, 마음건강 서포터즈단 발대식 개최 (2022-06-24 18:06:10)
이전기사 : 단백질 구조 분석으로 백신ㆍ치료제 개발지원 (2022-06-22 17:48:48)
병원계, 올핸 ...
병원계, 올핸 종...
올 흑호년 '다져...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논문) Clinical Deterion and Lun Funcion Change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