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6월13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1-06-11 19:07:58
뉴스홈 > 의료 > 종합병원
2021년06월09일 17시2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삼육서울병원 산부인과, 다둥이 가족 다섯째 탄생

2010년부터 2남 3녀 모두 양거승 병원장 분만

[보건타임즈] 최근 결혼과 육아를 포기하고 저출산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5월 25일 삼육서울병원 분만실에서 한 가정의 다섯째 아이가 태어났다.

서울시 동대문구에 거주하는 양영준·김운자 부부는 이날 14시 36분, 3.7kg의 건강한 다섯째 아들을 출산했다.

부부는 양거승 병원장에게 지난 2010년부터 올해까지 다섯 명의 아이를 모두 자연분만으로 출산하며 삼육서울병원과 인연을 이어왔다.

양거승 병원장은 “첫 아기때부터 다섯째까지 모두 삼육서울병원에서 출산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라며, “우리 병원과 보통 인연이 아니다. 아이들이 잘 성장하여 우리병원에서 직원으로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해본다”고 말했다. 또한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병원이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양영준 씨는 “아이가 건강하게 태어나 정말 기쁘고 감사하다”며, “삼육서울병원에 너무 감사하단 말밖에 드릴 말이 없다. 아이들이 사회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건강하게 잘 키우겠다”고 말하고, 감사의 손 편지를 병원장에게 전달했다.

이번 출산으로 양 씨 부부는 첫째인 수현(12)을 비롯해 준수(10), 서현(7), 수아(5), 준서(1) 등과 함께 다섯 남매의 단란한 가정을 이루게 됐다.

삼육서울병원은 양씨 가족에게 산후조리원 비용과 학습을 위한 테블릿 PC, 다섯명의 아이들에게 운동화를 선물로 전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종합병원섹션 목록으로
경찰병원,개곡1리 마을과 '...
삼육서울병원 해바라기센터...
민재석박사, 조기 위암 환...
보라매병원 약제부, 연 2주...
국립암센터, 공공기관 고객...
다음기사 : 명지병원, 경기필하모닉 초청 ‘힐링콘서트’ 개최 (2021-06-10 11:20:04)
이전기사 : 명지병원, ‘K-바이오 랩허브 구축사업’ 참여 추진 (2021-06-07 15:45:56)
건보 일산병원...
건보 일산병원, 3...
상급종합과 국립 ...
건강보험공단, 올 상반기 '체...
일동제약그룹, 상반기 신규 수...
GC 헬스케어 부문 계열사, '올...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올 하반기 '식‧의약R...
논문) Radiological assessment schedule for high-.....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