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03월30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3-03-29 17:39:29
뉴스홈 > 제약 > 신물질·개발
2017년07월17일 10시1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휴온스-KIST 천연물硏 '우수 콩 자원 A63' 공동개발
400여 자원 중 '간세포 보호와 특정 질환에 항염증, 항산화효력' 후보물질

㈜휴온스(대표 엄기안)가 한국과학기술연구원(원장 이병권, KIST) 강릉분원 천연물연구소과 우수 콩 자원 공동개발에 나선다.

17일 휴온스에 따르면 KIST 천연물硏 최용수 박사(사진)팀이 발굴한 '우수 콩(A63)'자원을 바탕으로 특정 질환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식품과 건강기능식품을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 

휴온스는 이를 위해 6개월간의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개발방향과 전략을 수립했으며 산학연 개방형 연구실사업 파트너로서 우수 콩 자원을 공동개발하기로 하면서, 지난달 21일 개시 미팅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구개발에 착수했다.

최 박사팀이 발굴한 콩 자원 'A63'은, 콩의 대사체와 유전자를 찾아, 규명해내기 위해 농생물게놈활용연구사업단(단장 문중경)과 공동 연구를 진행 중에 있는 국내 콩 핵심 자원 400여점 가운데 활성 탐색을 통해 선별한 것이다.

"'A63'은 식량 자원으로 대량 재배되지 않던 종으로 국내 일부 지역에서만 생산되며, 간세포 보호와 항염증, 항산화 면에서 탁월하다"는 게 휴온스의 설명이다.
성분 분석 결과, 'A63'엔 기타 400여 콩 자원에 함유되지 않은 특이적 물질이 들어 있는 것이 확인됐다.

앞서 개시미팅을 가졌던 휴온스 류제호 이사는 "KIST의 우수한 연구 역량과 자원을 바탕으로 기술 사업화를 공동 추진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이번 기술을 상용화시켜 차별화된 제품으로 국민들께 다가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최용수 박사는 "원천기술 확보를 위해 시작한 연구 프로젝트가 기초 연구로만 끝난 게 아니라 상용화가 될 수 있는 자원을 발굴하게 돼 기쁘다"면서 "휴온스의 KIST 산학연 개방형 연구실사업 참여로, 식품과 건강기능식품 개발뿐 아니라 의약품 개발까지 제품화가 앞당겨 질 수 있으리라 믿는다"고 기대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신물질·개발섹션 목록으로
국제약품, 카바페남계 항균...
휴온스, '아토피 피부염 신...
세브란스-일동제약 '지방간...
국내 첫 '유방암 전이 막는...
혈우유전병 치료 길 열린다
다음기사 : 부광 당뇨치료약 'MLR-1023' 신약개발지원 과제에 선정 (2017-08-30 20:14:51)
이전기사 : 국내 첫 '유방암 전이 막는 화합물 DN10764' 발굴 (2016-11-11 11:38:44)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논문) Effect of Laparoscopic Proximal Gastrectomy....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