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12월09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3-12-08 17:29:30
뉴스홈 > 동정
2008년10월13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양대류마티스 배상철 병원장 美 루푸스 유전체 심포지엄 초청강연

배상철 한양대학교류마티스병원장이 14일 미국 오클라호마市에서 개최되는‘2008년 루푸스 유전체 심포지엄’에 오클라호마 의학연구재단 초청으로 ‘아시아 루푸스 유전체 연구 현황과 발전 방향’에 대해 강연한다.

배 교수는 이번 심포지엄에서 루푸스 유전자 연구를 체계적으로 검토해 현재까지 보고된 루푸스 감수성 유전인자의 현황 및 인종에 따른 루푸스 감수성을 비교 분석해 발표하며, 유전자 연구에서 나타나는 문제점 등에 대해서도 강연한다. 

또 한양대학교류마티스병원 루푸스 코호트에 대한 소개와 현재 한양대학교류마티스병원에서 진행중인 루푸스 유전자 연구의 최신 현황, 아시아 루푸스 유전자 연구의 향후 발전 방향 등에 대해서도 발표한다.

배 교수는 “전신성 홍반성 루푸스는 유전적, 환경적, 호르몬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해 나타나는 자가면역질환으로 그동안 루푸스 감수성 유전인자에 관한 많은 연구가 여러 인종과 민족에 대해 이루어져왔다”며 “ HLA-DRB1, FCGR gene family, IRF5, STAT4, MECP2 등이 루푸스 감수성 유전인자로 보고됐지만인종에 따라 서로 다른 결과를 보인 유전자 연구도 흔했다”고 말했다. 

또“이런 차이는 인종에 따른 유전적 이질성, 유전자 연구 방법의 차이, 적은 표본 수에 의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며 “따라서 한 인종에서 루푸스 감수성이 보고된 유전인자를 다른 인종에서 확인하는 연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특히 “그동안 600개 이상의 루푸스 감수성 유전인자에 관한 연구가 보고됐으며, 실제로 그 이상의 연구가 이뤄졌을 것으로 생각된다”며 “아시아에서도 루푸스 감수성 유전인자에 관한 연구가 많이 이뤄져 왔지만 아시아의 유전자 연구 현황에 관해서는 아직까지 잘 알려져 있지 못하다”고 말했다. 

그러므로 “아시아의 루푸스 유전자 연구는 대부분 몇몇 국가에 한정돼 있으며, 다른 인종에서 루푸스 감수성이 보고된 유전인자를 확인하는 연구가 대부분이고, 국가 및 연구센터간 협력연구가 미흡해 표본 수를 충분히 확보하지 못한 경우도 많고, 일부 연구는 연구 디자인과 유전자 연구 방법에서 부족한 점이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영신 (webmaster@bktimes.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동정섹션 목록으로
대전성모병원 지슬기 팀장 ...
메디톡스 정현호 대표, ‘...
중앙대병원 강경호 교수, ...
김용주 교수, 대한소아소화...
건국대병원 정홍근 교수 '...
다음기사 : 이대목동병원 김승철, 고영도, 윤하나 교수 마르퀴스 후즈 후 등재 (2008-10-13 00:00:00)
이전기사 : 이준성 교수 아시아소화기포럼 한국 대표연자로 참석 (2008-10-13 00:00:00)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자료) 2024년 상반기 레지던트 1년차 지원결과 발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