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3월02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4-02-29 16:49:09
뉴스홈 > 의료기기
2023년11월23일 17시1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존슨앤드존슨 서지컬비전, 시력교정술 신제품 2종 출시
‘테크니스 퓨어See’,백내장 수술 후 시력 불편감 낮춰 환자 삶의 질 향상 기대 
엘리타 이용한 ‘실크 SILK’ 시력교정술, 빠른 시술과 회복으로 일상생활 복귀 용이
 R&D 노력 통한 제품 혁신으로 눈 건강 분야 선도할 것  ‥
 
[보건타임즈] R&D를 통한 백내장을 비롯 시력 교정으로 환자 삶의 질을 향상시켜나가겠다. 
 
존슨앤드존슨 서지컬비전(대표 성종현)이 11월 23일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백내장 수술용 인공수정체 ‘테크니스 퓨어See’와 차세대 각막 굴절 레이저 시력교정술 장비 ‘엘리타’ 출시를 기념하는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존슨앤드존슨 서지컬비전 성종현 대표와 존슨앤드존슨비전 크리스토퍼 본윌러 아시아·태평양 총괄대표가 참석해 기업 비전과 향후 계획을 밝혔으며, 마케팅부 장영은 부장, 김요나 차장, 김선기 차장이 신제품에 대해  소개했다.
 
‘테크니스 퓨어See’ 인공수정체(노안 교정용) ‥수술 후 시력 불편감은 낮추고, 백내장 환자 삶 질 높이고
 
백내장의 근본적 치료법은 혼탁해진 수정체를 제거하고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수술이다. 
단초점 인공수정체를 이용한 백내장 수술은 우수한 원거리 시력을 제공하고 수술 후 빛 번짐 현상 발생율이 낮지만, 근거리 사물을 보기 위해서는 돋보기안경 착용이 필요하다는 한계가 있다. 
반면, 다초점 인공수정체를 이용한 백내장 수술은 원거리, 중간거리, 근거리 시력을 제공하지만 단초점 인공수정체 대비 달무리 현상(Halo), 빛 번짐(Glare) 등의 시력 불편감이 높아 환자들의 수술 후 만족도를 저해한다.
 
테크니스 퓨어See는 원거리부터 중간거리, 생활형 근거리 시력까지 제공해 백내장 환자들이 돋보기안경 없이 요리, 운전, TV 시청 등의 일상생활을 편리하게 누릴 수 있도록 해주는 다초점 인공수정체다. 
마케팅부 김요나 차장은 테크니스 퓨어See를 단초점 인공수정체와 다초점 인공수정체의 이점을 두루 갖춘, ‘백내장 환자 삶의 질을 높일 수 있어 높은 환자 만족도가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엘리타,차세대 각막 굴절 레이저 시력교정술
 
엘리타는 존슨앤드존슨 서지컬비전이 22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각막 굴절 레이저 시력교정술 장비다. 존슨앤드존슨 서지컬비전 마케팅부 김선기 차장은 ‘엘리타를 이용한 실크시력교정술이 각막 굴절 레이저 시력교정 분야에 새 바람을 일으킬 것’이라 자신했다.
 
각막 굴절 레이저 시력교정술은 레이저로 각막의 실질을 절제해 각막의 굴절력을 변화시킴으로써 근시, 난시, 원시 등의 굴절 이상을 교정하는 수술로, 대표적인 수술법으로 라섹, 라식 등이 있다. 
‘라섹’은 각막상피층부터 실질층까지 레이저를 조사해 시력을 교정하며, 외부 충격에 강하지만 회복 시간이 길고 수술 후 통증이 심하다는 단점이 있다. 
‘라식’은 각막상피층에 절편, 이른바 뚜껑을 만들어 젖힌 뒤 실질층에 레이저를 조사한 후 절편을 닫는 수술법으로, 회복이 빠르지만 외부 충격에 취약하고 안구건조증 유발 가능성이 높다.
 
엘리타를 이용한 차세대 각막 굴절 레이저 시력교정술 ‘실크’는 각막상피층 손상을 유발하는 절편을 만들지 않고, 실질층에 펨토초 레이저를 직접 조사해 각막실질조각(렌티큘, Lenticule)을 생성 및 제거하는 수술법이다. 엘리타의 펨토초 레이저 직경이 작고, 조사 간격이 촘촘해 각막실질조각을 매끄럽게 절개할 수 있으며, 레이저 강도(펄스, Pulse) 범위가 40-90nJ로 낮아 각막 조직 손상을 줄인다.  
 
실크는 각막실질조각 생성에 소요되는 시간이 16초 이내로 빠르고, 수술 후 다음 날 우수한 시력교정 효과를 보여 빠른 일상 복귀가 가능하며, 안구건조증 발생률이 낮다. 
 
존슨앤드존슨 서지컬비전 성종현 대표는 “테크니스 퓨어See와 엘리타는 존슨앤드존슨 서지컬비전이 제품 혁신을 위해 R&D 투자를 꾸준히 이어온 노력의 결과로, 특히 엘리타의 출시에는 당사가 백내장 분야에서 더 나아가 시력교정술 분야까지 선도하겠다는 의지와 포부가 담겨있다”며, “앞으로도 존슨앤드존슨 서지컬비전은 제품 혁신을 통해 눈 건강의 새로운 미래를 여는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존슨앤드존슨비전 크리스토프 본윌러 아시아·태평양 총괄대표는 “다른 아시아 국가 대비 안질환 치료 수준이 압도적으로 우수한 한국은 존슨앤드존슨비전에서 중요도가 매우 큰 국가 중 하나다”며, “테크니스 퓨어See와 엘리타가 한국 시장에 성공적으로 자리 잡아 향후 한국인 환자에서 확인된 수술 결과가 전 세계 환자들과 의료진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료기기섹션 목록으로
필립스, 북미영상의학회에 ...
파나시 ‘더마아크네·절연...
메디쎄이, ‘2021 벤처창업...
국산 의료기기 남미서 ‘우...
대웅제약 ‘케어트로핀 펜 ...
다음기사 : 클라리파이 '북미영상의학회' 참가‥자사 AI 솔루션 임상 공유 (2023-11-24 17:09:59)
이전기사 : 휴온스메디텍, 독일 뒤셀도르프 국제 의료기기 박람회 참가 성료 (2023-11-22 11:43:17)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자료) 식약처, 올해 주요업무 추진계획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