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3월01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4-02-29 16:49:09
뉴스홈 > 의료 > 전문병원
2023년08월21일 16시5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김안과병원, 제21회 안과학 심포지엄 '성료'
성형안과분야 주제로 개최, 제2회 명곡임상의학상 시상식도 진행

[보건타임즈] 건양의료재단 김안과병원(원장 김철구)은 지난 20일 망막병원 7층 명곡홀에서 ‘성형안과-눈물흘림의 치료와 눈꺼풀 성형, 그리고 미용시술’을 주제로 제21회 김안과병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코로나19로 인해 4년 만에 대면으로 개최된 이번 심포지엄은 안과전문의 및 전공의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눈물흘림의 치료 ▲미용시술과 레이저 ▲상안검 성형술 ▲ 하안검 성형술 등 4개 세션으로 나누어 진행되었으며 효과적인 치료를 위한 시술 및 수술 방법, 성형안과 영역에서 활용할 수 있는 미용 시술과 레이저 시술 관련 내용으로 발표된 16개의 연제를 중심으로 활발한 토의가 벌어졌다.
 
김안과병원 김철구 원장은 “성형안과 분야의 임상 경험뿐만 아니라 세계적 변화의 물결에 발맞추어 성형안과 영역에서 활용할 수 있는 레이저 및 미용 시술 관련 내용까지 다양한 연제를 준비했다”며 “이번 심포지엄에서 다양한 수술 경험과 최신 지견을 공유함으로써 효과적인 치료 수준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오전 심포지엄 마지막 순서로 국내 안과 임상의학 발전 지원을 위해 제정된 ‘김안과병원 명곡 임상의학상’ 제2회 시상식이 진행됐다. 
 
이날 시상식에서 영예의 본상은 삼성서울병원 우경인 교수가 수상했다. 우 교수는 안구부속기 종양, 갑상샘눈병증, 눈꺼풀 질환에 대한 방대한 임상경험과 연구를 바탕으로 새로운 치료 방침을 제시하여 환자 진료수준 향상과 임상의학 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본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젊은 전문가상(Young expert)은 서울아산병원 이훈 교수가 수상했다. 이 교수는 건성안과 마이봄샘 기능장애 치료의 발전에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해 관련 분야의 전문성 확립과 임상의학 발전에 기여했다.
 
김안과병원 명곡 임상의학상은 안과 분야의 전문화와 임상의학 발전에 기여한 의학자를 발굴해 안질환의 진단과 치료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제정됐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전문병원섹션 목록으로
명지성모병원, '의료 질 향...
김안과병원, 실명질환 조기...
명지성모병원 조성윤 부대...
김안과병원배 한국시각장애...
중동지역 ‘의료한류’ 열...
다음기사 : 명지성모병원, 원내 함께 하며 도움주는 '동행서비스' 시행 (2023-12-12 17:34:33)
이전기사 : 명지성모병원, 폐렴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2023-07-17 15:18:09)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자료) 식약처, 올해 주요업무 추진계획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