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2년08월08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2-08-05 16:09:19
뉴스홈 > people+ > 공개강좌 > 심포지엄
2022년08월02일 16시0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이화의료원, 로봇수술 심포지엄 '성료'
의대, 간호대 지망하는 고등학생 위한 ‘다빈치 SP 체험교육’ 실시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재개‥ “미래 의료인재 양성 위한 교육 지속적 실시”

 

[보건타임즈]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의료원장 유경하)이 지난 23일, 이대목동병원 MCC B관에서 제 7차 이화의료원 로봇수술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대목동병원의 최신 다빈치 SP 시스템 재도입을 기념하기 위해 열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개최돼 그 의미가 더 컸다. 유재두 이대목동병원장의 개회사와 유경하 이화의료원장 축사로 시작된 심포지엄은, 산부인과, 외과 및 비뇨의학과, 간호사 로봇교육의 세 세션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7.7대 1의 경쟁률로 추첨된 의대, 간호대를 지망하는 고등학생 15명이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이들은 이대목동병원 산부인과 전문의들의 지도하에 개인당 30분씩 다빈치 SP를 이용한 1대1 체험교육을 받았다.
 
체험교육을 끝낸 한 학생은 “의대에 진학해 외과 의사가 되려는 꿈을 위해 이번 체험 교육에 신청했다”며 “말로만 듣던 로봇수술기 다빈치 SP를 직접 볼 수 있을 뿐 아니라, 다빈치SP를 이용해 아주 작은 물건을 옮기고 귤껍질을 까보는 등 직접 조종까지 할 수 있어 좋았다. 앞으로 외과 의사의 꿈을 이루기 위해 더욱 노력해야겠다는 다짐을 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번 행사를 기획 준비한 이대목동병원 교육수련부장 및 로봇수술센터장 정경아 산부인과 교수는 “이화의료원 로봇수술센터는 2009년 다빈치 S를 도입한 뒤 현재 다빈치 Xi와 SP 시스템에 이르기까지 최초이자 최고의 역사를 써왔다”며 “이에 이화의료원은 국내외 자문과 트레이닝을 담당하는 병원으로서 학생들에게 교육 기회를 나누고자 이번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설명했다.
 
이대서울병원 로봇수술센터장 문혜성 산부인과 교수는 “이번 심포지엄은 현재와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한 뜻깊은 시간이 됐다”며 “이화의료원은 수술 건수와 경험, 노하우 면에서 세계적 기록을 보유한 최고의 로봇수술센터로서 건강한 사회를 위해 언제나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심포지엄섹션 목록으로
SK플라즈마, 앱스틸라® ...
아시아-오세아니아 비교내...
명지병원, ‘오미크론 대비...
서울대병원, 호스피스 완화...
노보 노디스크, ‘삭센다®...
이전기사 : 루트로닉, 韓·APAC 의사 대상 ‘LIKE 심포지엄 2022’ 개최 (2022-07-07 14:06:40)
병원계, 올핸 ...
병원계, 올핸 종...
올 흑호년 '다져...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자료) 급성기 뇌졸중 9차 적정성 평가 결과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