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6월14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1-06-11 19:07:58
뉴스홈 > 의료기기
2021년05월24일 09시5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씨젠, 유럽 학회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새로운 진단 솔루션 선
변이확산 차단할 ‘Full Screening Solution’ 소개‥코로나19 감염·변이 종류 동시 진단

“코로나∙호흡기 질환 동시감염 8.8% ‥동시검사가 새로운 진단기준 될 것”

[보건타임즈]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이 유럽에서 열린 ‘2021 유럽 임상미생물학 및 감염질환학회(ECCMID)’에서 한국의 성공적인 방역 사례와 함께, 씨젠의 독자적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진단 솔루션을 선보이는 기회를 가졌다.

이번 ‘2021 유럽 임상미생물학 및 감염질환학회(ECCMID)’는 코로나19로 5월 5일 온라인을 통해 사전 발표가 진행됐으며, 7월 9일부터 12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개최된다. 

발표에 나선 씨젠 마케팅전략실 이기윌렘(Lee Guy Wilhem) 이사는 “한국이 초기 방역에 성공한 것은 대용량 검사가 가능한 원플랫폼(one-platform) 진단 시스템을 기반으로, 정부의 빠른 판단과 국내 기업들의 기술력이 시너지를 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코로나19 검사를 위한 검체 추출부터 PCR 분석까지 한 번에 가능하도록 한 원플랫폼 진단 시스템은 국내 코로나19 발생 초기 빠른 감염자 선별에 핵심적 역할을 했다. 특히 자동화 제품개발 시스템을 보유한 씨젠이 2주 만에 개발한 코로나19 진단키트는 ‘K-방역’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는 데 선도적 역할을 했다고 평가되고 있다.

그러나 최근 다양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의 등장으로 새로운 팬데믹 우려가 커지고 있어 기존과는 다른 진단 시스템이 요구되고 있다. 실제로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올해 상반기 전세계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주요 원인으로 변이 바이러스의 등장을 지목한 바 있다.

이기윌렘 이사는 씨젠의 ‘풀스크리닝 진단 시스템(Full Screening Solution)’을 코로나19 변이 확산에 대응하기위한 새로운 해결방안으로 제시했다. ‘풀스크리닝 진단 시스템’은 코로나19 감염이 의심되는 집단 전체를 대상으로 한 번에 기존 코로나 감염여부 뿐만 아니라 변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여부도 확인하는 시스템이다.

현재는 PCR 검사를 한 뒤, 양성환자 중 변이 감염이 의심되는 사람에 대해 추가로 유전자 분석(시퀀싱)을 진행한다. 이러한 선별적 분석 탓에 변이 감염 여부를 미처 확인하지 못하는 경우가 생길 수 있고, 단계적인 분석이 필요해 상당한 시간과 비용 문제가 발생한다.

씨젠의 ‘풀스크리닝 진단 시스템’에는 Allplex™ SARS-CoV-2 Master Assay’와 Allplex™ SARS-CoV-2 Variants Ⅰ Assay, 두 가지 제품이 핵심 역할을 한다. 우선 대량 스크리닝용 변이 진단제품인 ‘Allplex™ SARS-CoV-2 Master Assay’는 씨젠의 독보적인 멀티플렉스 기술을 바탕으로 한 번의 검사로 기존 코로나19 및 변이 감염 여부까지 확인할 수 있다.

해당 제품은 △기존 코로나 유전자 4개(N, S, RdRP, E gene) △변이 코로나 바이러스 유전자 5개 △검체 유효성 판별 유전자 1개로 총 10개의 유전자 타겟을 한 번의 검사로 진단하기 때문이다.

또 다른 변이 진단 키트인 Allplex™ SARS-CoV-2 Variants Ⅰ Assay는 씨젠만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바이러스의 변이가 일어난 유전자 부위의 상세 정보를 개별적으로 확인해 감염된 변이 바이러스 종류를 두 시간 안에 알아낼 수 있다. 이 두가지 제품을 사용하면 코로나19 및 변이 감염 여부뿐 아니라 변이의 종류까지 빠른 시간 안에 해낼 수 있어, 보통 하루 이상 걸리는 다른 제품에 비해 시간과 비용을 크게 아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기윌렘 이사는 “변이가 빠르게 확산되는 상황에서 씨젠의 풀스크리닝 진단 시스템이 방역에 핵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학회에서 씨젠의료재단 성낙문 박사는 씨젠의 원플랫폼 진단 시스템과 진단 키트를 이용해 △코로나19 바이러스 변이(mutation) 검출 임상 결과 △코로나19 바이러스 및 호흡기 병원균 동시 감염 임상 결과를 발표했다.

우선 변이 검출 결과 코로나19 양성을 보인 감염자 중 변이 연관 유전자 검출률이 1월말 1.2%에서 2월말 3.5%로 증가세를 보였다. 예를 들어 울산의 경우 4월 한 달 동안 772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는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주된 원인으로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를 지목할 정도로 변이 바이러스가 빠르게 확산되는 추세다.

또 씨젠의 원플랫폼 진단 시스템을 이용해 코로나19와 호흡기 병원균 동시 감염 정도를 확인한 결과 코로나19 양성을 보인 감염자 중 8.8%가 호흡기 바이러스(Flu A, RSV, 아데노바이러스 등)나 박테리아에 동시에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

성 박사는 “변이 바이러스가 확산되면서 이를 빠르게 진단해 낼 수 있는 역량이 코로나 재확산을 막을 수 있는 출발점이 되어야 한다”며, “또 백신의 보급으로 방역 수칙이 완화되면 다시 호흡기 질환이 유행할 수 있어 코로나19와 함께 각종 호흡기 바이러스를 한 번에 진단해 내는 것이 새로운 진단기준으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료기기섹션 목록으로
대웅제약, 전 세계 성형외...
올림푸스한국, ‘2018 아이...
중외메디칼, 개방형 MRI로 ...
한국로슈진단, 토탈 서비스...
글로벌데이몬파마, ‘호흡...
다음기사 : 한국로슈진단, ‘아큐첵 퀘스트’ 국내 런칭 (2021-05-24 10:10:55)
이전기사 : 한국로슈진단, 토탈 서비스 제공 고객 서비스 센터 CCE오픈 (2021-05-20 10:01:49)
건보 일산병원...
건보 일산병원, 3...
상급종합과 국립 ...
건강보험공단, 올 상반기 '체...
일동제약그룹, 상반기 신규 수...
GC 헬스케어 부문 계열사, '올...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올 하반기 '식‧의약R...
논문) Radiological assessment schedule for high-.....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