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2월29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4-02-28 17:37:39
뉴스홈 > 제약
2018년01월22일 11시3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겨울철 안구건조증, 설맹증‥인공눈물로 예방

[보건타임즈] 겨울철이 되면 각종 원인들로 인해 현대인들의 눈 건강이 위협 받게 된다. 

가장 흔한 질환은 안구건조증이다. 안구건조증은 눈물이 부족하거나 눈물 구성성분의 균형이 맞지 않아서 안구 표면이 손상되는 것으로, 눈의 시림이나 피로감, 이물감, 극도의 건조함 등을 느끼는 질환이다.

특히나 겨울철에는 잦은 난방 기기 사용으로 인해 낮아진 실내 습도가 눈을 더욱 건조하게 만들고, 날이갈수록 심해지는 미세먼지가 이물감과 함께 눈에 상처를 내며 안구건조증을 더욱 악화시키게 된다. 

본격적인 겨울 스포츠 시즌과 함께 설맹증을 호소하는 환자들 또한 늘어나게 된다. 스키장에서 발생하기 쉬운 설맹증은 겨울철 눈(눈)위에 강한 자외선이 반사되며 각막에 화상을 입는 질환이다. 안구건조증과 마찬가지로 눈이 시리고 피로해지며, 눈물이 흐르기도 한다.

두 질환 모두 증상이 심해지면 두통과 함께 염증을 유발하고, 시력 저하를 가져올 수 있다. 따라서 예방을 위해 노력하고, 만약 초기 증상이 나타났다면 발빠르게 대처하는 것이 중요하다.

안구건조증 예방을 위해서는 콘텍트 렌즈 착용은 되도록 피하는 것이 좋다. 또한 적정한 실내 온도 유지, 눈에 좋은 영양제 섭취, 일회용 인공 눈물을 수시로 넣어주면 증상을 완화시키는 데 도움이 된다. 

설맹증을 예방하는 근본적인 방안은 자외선을 차단해 주는 것이다. 겨울 스포츠 활동 시 자외선차단 지수가 높은 선글라스나 고글을 필수로 착용해야 한다. 눈시림을 느낄 경우에는 잠시 앉아 휴식을 취하며 중간중간 인공눈물을 넣어주는 것이 좋다.

특히 현대약품의 ‘루핑점안액’은 히알루론산이 함유된 무방부제 일회용 인공눈물 제품으로, 천연눈물과 유사한 성분 및 생체 성분 추출물 등으로 구성돼 남녀노소 누구나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휴대하기에 간편한 0.5㎖ 제품으로 수시로 눈의 피로가 느껴질 때 이용하기 좋으며 무방부제 제품이다.  36개월 동안 보관과 사용이 가능하다.

현대약품 관계자는 “안구건조증이나 설맹증은 심해질 경우 일상 생활에 지장을 초래할 수 있으므로, 눈이 시리거나 건조함을 느끼기 시작한다면 루핑점안액과 같은 무방부제 제품을 수시로 넣어주는 것이 좋다”고 전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일양약품, 해열소염진통제 ...
신풍제약, '말라리아 치료...
동국제약 ‘판시딜’, 배우...
한국로슈진단, '자궁경부암...
태평양제약 ‘케토톱’ 새 ...
다음기사 : GC녹십자, 고함량 비타민 ‘비맥스’ 소포장 출시 (2018-01-22 12:09:54)
이전기사 : 동아쏘시오홀딩스, 캄보디아 헤브론 선교병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개최 (2018-01-22 11:03:36)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자료) 식약처, 올해 주요업무 추진계획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