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12월09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3-12-08 17:29:30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09년11월09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서울대병원, 다빈치 로봇 이용한 첫 심장수술 성공

서울대병원이 다빈치 로봇을 이용한 첫 심장수술에 성공했다.

지난 9월 18일 서울대병원 본원은 심방 중격 결손으로 진단받은 40대 여성이 수술 받은 후 현재는 양호한 상태라고 밝혔다.

일반적인 심장수술은 가슴 정중앙을 절개하여 시행한다. 그러나 심방중격 결손증, 승모판막 질환 등을 포함한 심장병 환자 일부에서 최소침습수술이 가능하며 로봇수술은 그 중 최첨단 치료법에 속한다. 특수카메라와 손떨림이 보정된 로봇팔을 이용하여 판막을 포함한 심장내부에 접근하며, 우수한 시야에서 수술이 가능한 장점이 있다.

우측 흉곽에 4cm정도의 절개창과 로봇팔 적용을 위한 작은 상처가 남으며, 비용이 비싸지만 환자 만족도가 높다는 장점이 있다.

흉부외과 김경환 교수는“현재까지 10년여에 걸쳐 판막질환과 성인 선천성 심장질환에서 최소침습수술을 꾸준히 시행해 오고 있다”며 “로봇 수술은 이런 경험을 기반으로 시행이 가능하며, 미용효과, 수혈 입원기간통증의 최소화, 정서적 안정 등을 기대할 수 있는 매력적인 치료법이나,  작은 시야에서 심장을 정지시키고 수술해야 하는 부담이 있어, 외과의사에게는 지혜로운 판단을 필요로 하는 수술이다.

김교수는 로봇수술을 이용한 심장수술에서 서울대병원이 주도적 역할을 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www.bktimes.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만성전립선염, 만성골반통...
강북삼성병원, 비만 전문의...
서울대병원, 저항성 고혈압...
순천향대병원, 소화기암센...
강동경희대병원, 안전한 병...
다음기사 : 고대 의무부총장배 축구대회 (2009-11-09 00:00:00)
이전기사 : 자궁경부무력증, 5년 새 수술환자 3.3배 증가 (2009-11-09 00:00:00)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자료) 2024년 상반기 레지던트 1년차 지원결과 발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