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6월21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4-06-21 17:00:32
뉴스홈 > 제약 > 기업경영·마케팅
2024년05월17일 10시1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대웅제약 펙수클루, 해외 의료진 '우수한 LPR 치료 효과'에 주목
필리핀 '이비인후과·두경부외과 중기 학술대회'서 인후두 역류 관련 치료 효과 공개
'인후두 역류성 질환 미충족 수요' 새 치료 옵션으로서 가능성 ↑
기존 PPI 제제 단점 개선, '신속하면서 안정적으로 위산 분비' 억제
위식도 역류 질환 치료제 중 반감기 가장 길어 '야간 속쓰림 증상 개선'에 효과적
식사 여부와 관계없이 '1일 1회 복용' 편의성까지 보유
이비인후과 영역까지 '펙수클루 치료 영역 확대' 기대
 
[보건타임즈] 대웅제약의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 '펙수클루'가 인후두 역류(LPR laryngopharyngeal reflux) 치료의 새로운 옵션으로서 해외 의료진들로부터 주목을 받았다.
 
펙수클루는 대웅제약이 자체 개발한 P-CAB(칼륨경쟁적 위산분비억제제) 계열의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다.
인후두 역류는 위산이 식도를 통해 목으로 올라와 목 부위를 자극해 이물감, 기침 등과 같은 증상을 일으키는 질환으로 비교적 치료가 까다로운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대웅제약(대표 박성수·이창재)은 "지난 9일(현지 시각) 필리핀 바콜로드 SMX 컨벤션 센터에서 진행된 필리핀 이비인후과·두경부외과 학회 주최 '2024 이비인후과·두경부외과 중기 학술대회' 심포지엄에서 인후두 역류(LPR laryngopharyngeal reflux) 치료에 사용할 펙수클루의 임상적 가치를 공개, 현지 의료진으로부터 호평을 받았다"며 17일 이같이 발표했다. 
 
대웅제약은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인후두 역류를 치료할 새로운 옵션으로 펙수클루의 가능성을 강조, 소화기과를 넘어서 이비인후과까지 치료 영역을 확대해 나갈 것임을 알렸다.
 
이 심포지엄에선 ▲ 만성 인후두 역류 치료와 PPI(양성자 펌프 억제제) 제제의 미충족 수요, ▲ 위산 억제와 인후두 역류 간 상관관계 등이 주제로 다뤄졌다. 
연자로는 필리핀 이비인후과 전문의 멜프레드 에르난데스 박사(사진 상단과 중단)와 위장질환 전문의 에릭 야쌔이 박사(하단)가 나섰다.
 
첫 세션에서 멜프레드 에르난데스 박사(Dr. Melfred Hernandez)는 만성 인후두 역류 치료에서 PPI 제제의 미충족 수요와 현 치료 옵션의 한계를 지적했다. 
그는 "PPI를 사용한 치료법으로는 단 20~40% 환자만 기침 증상이 조절됐다"며 "특히 PPI의 느린 효과 발현, 낮은 복용 편의성 등은 순응도를 떨어뜨려 효과적인 선택지가 될 수 없다"고 말했다. 
 
멜프레드 박사는 필리핀 후두식도학·음성학 학회장과 이비인후과·두경부외과 학회장을 지냈으며, 현재는 UP 필리핀 종합병원, 아시아 병원과 의료센터에서 컨설턴트로 활동 중이다.
 
두 번째 세션에선 필리핀 세인트루크스 의료센터에서 컨설턴트로 활약하는 에릭 야쌔이 박사(Dr. Eric Yasay)가 위산 억제와 인후두 역류 간 상관관계를 설명했다. 
 
에릭 박사는 "위산 역류가 인후두 역류와 관련이 있다"며 "PPI 제제가 충족시키지 못했던 인후두 역류 치료의 미충족 수요를 P-CAB 제제인 펙수클루가 충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에릭 박사는 인후두 역류 치료에서 펙수클루가 4주부터 역류증상지수(RSI)와 역류소견점수(RSF)를 크게 호전시켰다는 임상시험 결과를 소개했다. 
 
이에 따르면 중증의 환자군의 경우 펙수클루가 4주째 PPI 성분인 에스오메프라졸 대비 만성 기침, 쉰 목소리 증상을 포함한 역류증상지수(RSI)에서 유의한 개선을 보였다. 
 
국내에서 시행한 이 임상 결과는 지난 3월 대한후두음성언어의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강동경희대병원 이비인후과 김수일 교수가 발표한 바 있다.
 
질의응답 세션에서 필리핀 의료진들은 펙수클루를 활용한 인후두 역류 치료에 높은 관심과 기대감을 드러냈다. 
특히 에릭 박사는 "인후두 역류 임상시험에서 펙수클루가 긍정적인 치료 효과를 나타낸 만큼 앞으로 이비인후과 치료 영역에서 활용도가 높아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박성수 대웅제약 대표는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펙수클루의 인후두 역류 관련 개선 효과가 공개돼 해외 의료진들의 긍정적 반응이 확산되고 있다"며 "앞으로 이비인후과 영역에서 펙수클루의 임상 근거를 지속해서 마련, 마케팅 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웅제약이 2022년 7월 출시한 국산 34호 신약 펙수클루의 적응증은 ▲ 미란성 위식도 역류질환 ▲ 급성위염과 만성위염 위점막 병변 개선 등이다.
 
펙수클루는 기존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 PPI 제제의 단점인 느린 약효, 식이 영향 등을 개선, 신속하면서 안정적으로 위산 분비를 억제하는 것이 특징이다. 
게다가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 중 반감기가 가장 길어 야간 속쓰림 증상 개선에 효과적이며, 식사 여부와 관계없이 1일 1회 복용, 편의성까지 갖췄다.
 
펙수클루는 이런 강점을 바탕으로 해외 시장에서 공격적 행보를 이어가는 중이며, 출시 1년 6개월 만에 한국을 포함한 24개국 시장에 진입했거나 시판을 목전에 뒀다. 
 
펙수클루는 현재까지 한국과 필리핀 2개국에 출시됐으며, 멕시코, 에콰도르, 칠레 3개국에서 품목허가를 받아 현지 출시 준비 중이다. 
이밖에 중국, 사우디아라비아 등 13개국에 품목허가를 신청한 상태이며, 인도, 아랍에미리트 등 6개국과 수출계약도 체결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기업경영·마케팅섹션 목록으로
쉐링푸라우코리아 대학생 ...
일동제약 새 습윤드레싱재 ...
동국제약, 하반기 '훼라민...
동성제약, 지난해 염모제 1...
한국 MSD – 대웅제약...
다음기사 : '바이오마커부터 난소암 조기 진단과 맞춤 치료' 전략 소개 (2024-05-23 16:18:31)
이전기사 : 동아쏘시오홀딩스 올해 1분기 매출액 '3,049억' 달성 (2024-05-03 11:20:40)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대웅제약, 올 상반기 '영업 부...
보령, 올해 상반기 '영업직 신...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논문) Time-to-Event Genome-Wide Association Study....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