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2년09월27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2-09-27 16:43:52
뉴스홈 > 의학회 > 안과
2012년10월17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시력 잃은 질환 중 1위는 ‘당뇨망막병증’
학회 5개 병원 환자 882명 분석 결과, ‘망막질병 실명환자 4명중 1명’

망막질환 실명환자 4명 중 1명이 당뇨망막병증으로 시력을 잃게 된 것으로 나타났다.

당뇨망막병증은 황반변성, 녹내장과 함께 실명을 일으키는 3대 안과 질환이다.
당뇨병으로 망막의 혈관에 순환장애가 일어나 발생하는 대표적인 당뇨 합병증이다.

이 안과 질환은 망막에 출혈이 생기고 신경막이 부어올라 시력이 저하되거나 실명하게 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통계에 따르면, 국내 당뇨망막병증환자는 2006년 16만725명에서 2011년 26만7,896명으로 5년 새 67%나 급증했다.

한국망막학회(회장 김종우, www.retina.or.kr)가 김안과병원, 고려대병원, 이대목동병원, 가천의대길병원, 충남대병원 5곳의 망막센터에서 지난 7월부터 1개월간 내원한 환자 총 1만2천5백30명 중 망막질환으로 실명을 진단받은 환자 882명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발표했다.

이 결과에 따르면 전체 환자가운데 약 23.2% 205명이 당뇨망막병증으로 실명을 판정받았다.

이들 실명환자의 병변으로는 당뇨망막병증에 이어 연령관련 황반변성 21.4%, 망막박리 14.7%, 망막정맥폐쇄증 7.3%, 변성근시가 6.2%를 차지했다.

당뇨망막병증 실명환자 ‘평균 58.2세’‥당뇨 유병기간 ‘14.5년’

실명한 환자 205명의 평균 연령대는 58.2세, 당뇨 유병기간은 평균 14.5년 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 환자 10명 중 7명은 평소 혈당 관리에 소홀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또 10명 중 1명은 자신이 당뇨병을 앓고 있다는 사실을 모르다가 찾아간 안과로부터 당뇨망막병증으로 확진 받게 되면서 처음 발견하게 된다.

이들 중 양쪽 눈을 모두 실명한 환자는 39명으로 19%를 차지했다.

김종우 회장은 “우리 눈에서 카메라의 필름역할을 하는 망막엔 사물을 볼 수 있게 해주는 시세포가 밀집돼 있기 때문에 한번 손상이 되면 시력 손실과 직결될 가능성이 높다”며, “당뇨망막병증의 경우 병이 이미 진행됐다하더라도 뚜렷한 자각 증상을 못 느껴 시력을 잃은 후에야 안과를 찾는 경우가 많아, 정기적인 검진을 통해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당뇨 환자 절반이 ‘당뇨망막병증’ 모른다

게다가 당뇨환자의 절반이상이  ‘당뇨망막병증’이 어떤 질환인지 조차 모르는 것으로 밝혀졌다.

학회가 실명환자 분석과 함께 서울, 경기, 대전 지역 보건소 6곳의 당뇨환자 260명을 대상으로 당뇨망막병증에 대한 인식조사를 벌인 결과 전체의 약 54%가 당뇨망막병증에 대해 선 전혀 들어본 적이 없거나 모르는 것으로 확인됐다.

‘들어본 적은 있지만 자세히는 모른다’는 환자도 31.2%로 나타나 당뇨망막병증의 정보가 절실한 것으로 드러났다.
반면 ‘당뇨망막병증을 잘 안다는 환자는 15%에 그쳤다.
당뇨 진단 이후 주기적으로 안과 검진을 받고 있는 환자는 42%에 불과했다.

한국망막학회 이태곤 홍보이사는 “당뇨망막병증이 시력을 앗아가는 매우 위험한 질환인데도 아직까지 국내 당뇨 환자의 인식은 저조한 수준에 머물러 있다”며, “학회는 향후 당뇨망막병증과 같은 실명 망막 질환에 대한 대국민 인지도와 이해도를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학회는 지난 9월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보건소 6개에서 당뇨 환자들을 대상으로 무료 당뇨망막병증 강좌 망막 검진을 펼친 바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www.bktimes.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안과섹션 목록으로
백내장 수술, 보편적 수술...
안과의사 문화대제전 개최...
가천의대길병원 안과 남동...
수험생, 라식 수술 원하면 ...
강남밝은세상안과, 눈 건강...
다음기사 : 여름휴가, 시력교정수술 앞서 살펴 보아야 할 것은 (2013-06-04 11:13:27)
이전기사 : 亞太안과학술대회 ‘성황’‥‘한국 치료 우수성’에 시선 쏠려 (2012-04-16 00:00:00)
병원계, 올핸 ...
병원계, 올핸 종...
올 흑호년 '다져...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논문) Changes in Physical Activity and the Risk...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