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한국인 보톡스 시술, 가장 선호하는 부위 '사각턱'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12월16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9-12-16 10:51:58
뉴스홈 > 人터뷰 > 기자간담회
2019년11월21일 11시2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국인 보톡스 시술, 가장 선호하는 부위 '사각턱'
대피모, ‘걱정 제로 캠페인’ 통해 안전한 보톡스 시술 문화 확산 약속

보톡스 시술 경험자의 51%,  생애 첫 미용시술 보톡스
설문 응답자 약 60%, 2년 이상 6개월마다 정기 보톡스 시술
보톡스 안전성 필요 느끼지만 실제 아는 정보 적다

[보건타임즈] 우리나라 보톡스 시술자가 가장 선호하는 부위는 사각턱인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보톡스는 피부 미용 뿐 아니라 체형(종아리, 허벅지, 팔), 흉터, 눈꼬리 내릴 때, 비대칭 얼굴 조정 등 디테일화되고 있다. 또 두통 등 다양한 부분에서 질환치료로도 사용되고 있다.

대한레이저피부모발학회(회장 김형문, 사진)는 21일 더 플라자 호텔에서 늘어나는 보톡스 시술과 관련 ‘보톡스 바로 알기, 걱정 제로 캠페인’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보톡스 시술 현황에 대한 소비자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대한레이저피부모발학회가 지난 8월 출범한 ‘보톡스 바로 알기, 걱정 제로 캠페인’(이하 걱정 제로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걱정 제로 캠페인은 최근 보톡스에 대한 소비자 관심과 시술은 증가하는 데 비해, 보톡스 내성에 대한 인지 및 교육에 대한 인식이 낮은데 대한 문제의식과 경각심을 일깨우고 안전한 보톡스 시술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기획됐다.

설문조사는 보톡스 시술 경험이 있는 소비자 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50.6%가 생애 첫 미용시술로 보톡스를 꼽았으며, 가장 선호하는 보톡스 시술 부위는 사각턱인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의 59.2%는 2년 이상 보톡스를 정기적으로 시술받고 있으며, 이들 가운데 10년 이상 꾸준히 시술받고 있다는 응답자도 1.4%에 달했다.

보톡스 시술 빈도에 대한 질문에는 응답자의 67%가 6개월마다 최소 1회 이상 보톡스 시술을 경험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의 90%는 9개월 이내 주기로 반복적인 보톡스 시술을 경험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이는 지난 2018년 10월 대한코스메틱피부과학회에서 발표한 설문조사에서 77%로 나온 것과 비교해 1년 사이 13% 증가한 수치로, 소비자들의 보톡스 시술 주기가 짧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 결과, 20대의 보톡스 시술 빈도 및 용량이 제일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20대의 70.3%가 6개월 이내 주기로 보톡스를 반복적으로 시술 받고 있으며, 이들이 정기적으로 시술받는 부위는 사각턱이 56.3%로 가장 많았다.

특히 다른 40,50대 연령대는 주름제거 목적의 저용량이 사용되는 보톡스를 주로 시술 받는 것에 비해, 20대는 평균 50유닛 이상 사용되는 사각턱 및 승모근, 종아리 부위의 고용량 사용 보톡스 시술을 정기적으로 받는 걸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3월 글로벌 마켓 리서치 기업 ‘프로스트 & 설리번에서 발표한 설문 조사에서 한국은 다른 아시아 나라보다 보툴리눔 톡신 시술 시작 연령이 아시아 평균보다 어리고, 고용량 시술을 하고 있어서,  내성 항체 형성 발현 가능성은 높을 수 있다고 발표한 내용과 같은 결과다.

한편, 보톡스에 대한 소비자 관심과 시술이 증가하면서 안전한 보톡스에 대한 인식도 소비자 사이에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톡스 선택에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소에 대한 설문 항목에는 응답자의 53.9%가 효과나 브랜드 인지도보다 안전성을 선택했다. 53.9%의 소비자들이 부작용이 없거나 내성 걱정이 없는 제품을 주요 고려요인으로 선택했으며, 이어 인지도 높은 대중적인 제품(22.7%), 일관된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제품(16.3%)의 순으로 응답했다. 보톡스 개발 시 충족되어야 할 속성에 대한 설문 항목에도 응답자의 83.6%가 인체에 무해하고 반복 시술에도 내성이 발생하지 않는 안전성을 선택했다. 반면, 빠르고 강한 효과를 우선시해야 한다는 응답은 16.4%에 불과했다.

대한레이저피부모발학회, ‘보톡스 바로 알기, 걱정 제로 캠페인’ 전개
이처럼 최근 보톡스에 대한 소비자 관심과 시술은 증가하는데 비해, 보톡스 안전성에 대한 인지 및 교육에 대한 인식은 낮은 상황이다. 이에 대피모는 지난 8월부터 안전한 보톡스 시술문화 정착을 위한 ‘보톡스 바로 알기, 걱정 제로 Zero 캠페인’(이하 걱정 제로 캠페인)을 공식 출범해 활동하고 있다.

대피모는 걱정 제로 캠페인을 출범하면서 홍보대사로 공서영 아나운서를 위촉해 소비자들에게 캠페인을 친근감 있게 전달하고 있다. 또, 9월에는 세계적인 면역학 석학 마틴 박사(Dr. Michael Martin)를 초청해 보톡스 내성을 주제로 심포지엄을 진행한 바 있다.

대한레이저피부모발학회 김형문 회장(메이린클리닉 일산점 원장)은 “보톡스 시술이 대중화됨에 따라 한국 소비자들의 보톡스 시술 주기는 점차 짧아지고 있는 가운데 고용량 보톡스 시술도 많아지고 있다. 보톡스는 올바르게 알고 시술해야 부작용 및 내성 발현 위험성이 적다”며 보톡스는 30대 이후에 “보톡스에 대한 정확한 이해는 물론 건강한 시술 문화 정착을 위해 대피모는 앞으로도 ‘보톡스 바로 알기, 걱정 제로 캠페인’ 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피모는 이번 기자간담회에 이어 지역 학회와 연계된 교육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며, 공서영 홍보대사와 함께 토크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소비자 대상 캠페인 교육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기자간담회섹션 목록으로
대미레, 추계학술대회 각 ...
동아ST 주블리아, 1년 만에...
국립중앙의료원, '감염병 ...
정주의학회 '영양주사제 안...
갑상선암 수술 늦을수록 '...
다음기사 : 입원환자, 이젠 전문의가 '병동에 상주하며 직접 돌본다' (2019-11-25 14:57:47)
이전기사 : 한국로슈진단, '네비파이 튜머 보드' 디지털 헬스케어 영역에 진출 (2019-11-21 06:37:23)
최근 발생한 ...
최근 발생한 적 ...
'독감 예방접종' ...
식약처, 전문성 갖춘 '의사·...
휴온스그룹, 내년도 '29기 신...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식약처, 전문성 갖춘 '경력직 ...
한미약품그룹, 30일부터 하반...
논문) Effects of low-frequency intravaginal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