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4월8일부터 추나요법에 '건강보험․의료급여' 적용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6월27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9-06-27 17:50:28
뉴스홈 > 한의/한방
2019년03월28일 18시2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4월8일부터 추나요법에 '건강보험․의료급여' 적용
보건복지부, '건강보험법, 의료급여법 시행령안' 국무회의 의결

 

[보건타임즈] 다음달 4월8일부터 추나요법에 건강보험․의료급여가 적용된다.
추나(推拿)요법은 한의사가 손 또는 신체 일부분을 사용해 관절, 근육, 인대 등을 조정, 교정함으로써 예방․치료하는 한의치료기술이다.

보건복지부는 이를 골자로 한 국민건강보험법과 의료급여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26일(화) 국무회의에서 의결됐으며 대통령 재가를 거쳐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행령 개정은 그간 국민의 요구가 큰 근골격계 질환의 추나요법에 건강보험․의료급여를 적용, 한방의료에 대한 보장성을 강화하기 위함이라는 게 복지부의 설명이다.

새로 개정된 건강보험법과 의료급여법 시행령의 각 주요 내용은 이렇다.

추나요법 시술 시에 건강보험 본인부담률은 50% 또는 80%다.(표 참조)
차상위계층 대상 추나요법 건강보험 본인부담률은 30, 40% 또는 80%다.
추나요법 본인부담금상한제는 제외됐다.
대신 수진자당 연간 20회, 한의사는 1명당 1일 18회로 급여횟수가 제한된다.

의료급여 수급권자에 대한 추나요법 본인부담률은 1종이 30%, 2종은 40% 또는 일부 복잡추나 1․2종 80%다.
이로써 근골격계 질환을 가진 환자가 한의원·한방병원 등에서 추나요법 시술을 받게 되면 단순추나, 복잡추나, 특수(탈구)추나 등 유형에 따라 약 1만 원에서 약 3만 원을 환자 자신이 부담, 진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

단순추나는 관절의 정상적인 생리학적 운동범위 내의 추나기법을 말한다.
복잡추나는 관절의 생리학적 운동범위를 넘는 강한 충격을 줘 치료하는 추나기법이다.

특수(탈구)추나는 탈구상태의 관절을 복원시켜 교정하는 추나기법이다.
이 치료를 받으려는 차상위계층과 의료급여 수급권자는 약 6천 원에서 약 3만 원을 자신 부담하면 된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한의/한방섹션 목록으로
최우수논문상에 파킨슨병 ...
한의약 체험할 '웰니스' 천...
冬病夏治 받은 아이, 감기 ...
한의약, 인천 아시안게임-...
귀가 꽉 차고 막힌 느낌 계...
다음기사 : 한의협, 추나요법 건강보험 급여화 '포스터 4종' 제작 (2019-03-29 14:34:01)
이전기사 : 한의 '탕약표준조제시설' 양산 부산대한방병원에 건립 (2019-03-20 19:08:36)
김안과병원, ...
김안과병원, 미세...
순천향대 부천병...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식약처, 식품․의료기 안...
대원제약, 내년 상반기 신입·...
자료) 응급실․중환자실 건강보험 적용 항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