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불법의약품 판매 성인용품점 대표 불구속 송치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08월20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8-08-17 17:24:40
뉴스홈 > 클릭!핫이슈 > 따라잡기 > 사건사고
2009년09월17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불법의약품 판매 성인용품점 대표 불구속 송치
가짜 비아그라, 시알리스 발기부전치료제 불법판매

경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 윤영식) 위해사범조사팀은 가짜 비아그라, 시알리스 등 발기부전치료제를 불법 판매한 성인용품점(수원시) 대표 김○○(54)씨 등 4개 업소 대표를 약사법  위반으로 불구속 송치했다고 17일 밝혔다.

김모씨는 자신이 운영하는 성인용품점에서 ‘08년 10월경부터 ’09년 9월경까지 가짜 비아그라 519정, 시알리스 503정, 남성용 국소마취제 77개 등 시가 700만원 상당을 판매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성인용품점 창업을 문의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성인용품점(성문화센터) 알선, 수원시내 3곳에 개업하게 한 후, 가짜 비아그라 810정(시가 486만원 상당)과 남성용 국소마취제 45개 (시가 45만원 상당) 등 500여만원 상당의 불법의약품을 조직적으로 유통시킨 것으로 드러났다.

이번에 적발된 가짜 비아그라, 시알리스 등 발기부전치료제는 안전성이 검증되지 않은 불법의약품으로 심장마비, 뇌졸중, 흉통, 고혈압 등의 심각한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다. 

경인청은 지난 5월부터 위해사범조사팀을 구성 식품·의약품 위해사범에 대한 단속을 강화하고 있다며 부정·불량 식품·의약품을 발견하는 경우 국번없이 1399번 또는 위해사범조사팀(032-450-3354)에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강동진 (bktimes.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건사고섹션 목록으로
‘공업용 알코올’ 건식에 ...
‘유통기한 지난 원료’ 사...
스테로이드 첨가 불법 화장...
심장마비 등산객 자동제세...
‘발기부전치료제 섞은 불...
다음기사 : 디스크수술 후 성 기능 장애유발 의사 벌금형 (2009-09-26 00:00:00)
이전기사 : 다이어트제품 불법 판매업자 구속 (2009-09-15 00:00:00)
고대구로, 40...
고대구로, 40대 ...
대전성모병원 햇...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
일동제약그룹, '경력-신입사원...
식약처, '식․의약안전관...
한미약품, R&D-국내영업 등 분...
논문) 'Dual-organ invasion is associated with...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