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헬릭스미스, 미국 컨퍼런스서 '엔젠시스' 임상 성과 발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12월06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0-12-04 18:12:33
뉴스홈 > 제약
2020년10월19일 15시0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헬릭스미스, 미국 컨퍼런스서 '엔젠시스' 임상 성과 발표

지난 12일부터 5일간 미국에서 개최된 ‘2020 Cell & Gene Meeting on the Mesa’ 참석

[보건타임즈] ㈜헬릭스미스가 지난 12일부터 5일간 미국에서 개최된 ‘2020 Cell & Gene Meeting on the Mesa’에 참석했다. 이번 컨퍼런스에는 김선영 대표이사가 직접 발표자로 참석, 엔젠시스(VM202)의 개발 현황에 대해 소개했다.
 
‘Cell & Gene Meeting on the Mesa’는 미국 재생의학연합(Alliance for Regenerative Medicine, ARM)에서 주최하는 세포· 유전자치료 업계 최고의 연례 컨퍼런스다.

올해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에서 비대면 형식으로 진행됐다. 120개 이상의 기업들이 온라인 프리젠테이션을 통해 지난 1년간의 유전자 치료, 유전자 편집, 조직공학·재생의학 기술 등의 성과를 공유했다.

헬릭스미스 김선영 대표이사는 이번 행사에서 엔젠시스(VM202)의 최신 임상 개발 상황 및 회사의 비즈니스 전략에 대해 소개했다.

특히 (1) 유전자치료제 분야에서의 플랫폼 기술을 20년 넘게 연구해왔다는 점, (2) 엔젠시스(VM202)의 우수성, (3) 이에 따른 최신 임상개발 현황 및 향후 임상개발 전략에 대해 강조했다. 또한 이 발표와 별도로 헬릭스미스에 관심을 가지는 10개 기업들과 미팅을 갖고 상호 관심사에 대해 정보를 교환하고 의견을 나누었다.

김선영 대표이사는 “‘Cell & Gene Meeting on the Mesa’는 유전자치료 업계에서 가장 권위있는 행사 중 하나다. 헬릭스미스는 유전자치료 분야에서 엔젠시스(VM202)로 복수의 임상 3상를 추진하고 있는, 가장 앞서가는 기업 중 하나이기 때문에 발표자로 선정됐다”며 “엔젠시스(VM202)는 당뇨병성 신경병증(DPN)과 근위축성 측삭경화증(ALS) 분야에서 뛰어난 안전성과 높은 유효성을 보였기 때문에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헬릭스미스가 개발한 ‘엔젠시스(VM202)’는 HGF 단백질을 발현하는 플라스미드 DNA 유전자치료제다. 단순히 통증을 관리하는 것이 아니라, 혈관생성 및 신경재생 효과를 통해 신경병증의 근본 원인을 공략한다. 미국 FDA는 엔젠시스(VM202)의 과학적, 임상적 결과들을 인정해 지난 2018년 첨단재생의약치료제(RMAT)로 지정한 바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고혈압 치료제 "프리토플러...
GSK 신플로릭스 ‘폐렴 예...
수석문화재단, 13명에 ‘장...
한국애브비, 세계 간염의 ...
머크 '로나케어® 세레네쉴...
다음기사 : 유한재단, 제 29회 유재라 봉사상 시상식 개최 (2020-10-19 17:01:32)
이전기사 : 삼진제약, 디지털헬스케어 스타트업 ‘웰리시스’ (2020-10-19 14:54:31)
[컬럼] 대한민...
[컬럼] 대한민국 ...
건보 일산병원, '...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올 하반기 '식‧의약R...
새빛안과병원, '안과 전문의·...
건보공단, 올 하반기 '개방형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논문) Pure Laparoscopic Versus Open Right...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