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한미사이언스-테라젠바이오, 유행성 감염원의 유전자 분석법 공동개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8월06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0-08-06 18:46:43
뉴스홈 > 제약
2020년07월30일 15시3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미사이언스-테라젠바이오, 유행성 감염원의 유전자 분석법 공동개발
유전체 기반 차세대 맞춤형 진단-치료 시스템 공동연구 MOU 체결

사진) 한미사이언스 임종윤 대표(왼쪽)와 테라젠바이오 황태순 대표(오른쪽)

[보건타임즈] 한미사이언스(대표 임종윤)와 테라젠바이오(대표 황태순)가 지난 28일(화), 서울 송파구 한미약품 본사에서 유전체 기반 감염병 진단법 공동 개발 연구협력 MOU를 체결했다.

테라젠바이오는 유전체 분석 기술력을 바탕으로 빅데이터 및 신생항원(NeoAntigen) 등을 활용한 신약개발과 정밀진단을 연구하는 국내 대표 바이오 기업이다. 테라젠바이오 황태순 대표는 현재 한국바이오협회 산하 유전체 기업 협의회장으로도 활동 중이며, 한미사이언스 임종윤 대표는 2019년부터 한국바이오협회 이사장 직을 역임하고 있다.

한미사이언스와 테라젠바이오는 COVID-19 환자의 여러 특정 유전체 분석을 통해, 아직까지 시도된 적 없는 혁신적 방법으로 유행병 치료 전반에 사용될 정밀 진단 분석법 연구로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이러한 새로운 유전체 분석법은 현재까지 미공개된 코로나 치료제 ‘Hanmi COVID MDT 프로그램’의 차세대 정밀 분석에 활용될 예정이다. 이는 감염병 원인 규명 등을 통해 정확한 환자군 정의와 완치 진단법 등 코로나 치료용 신약 개발과정에서 쓰일 수 있다. 또한 식약처의 임상 유효성 평가 후에는 국가적 질병 관리를 위한 일종의 보건의료 툴로서, 그리고 판데믹에 대비한 빅데이터로 보전될 예정이다.

앞서 6월 16일 유망 바이오벤처 바이오앱과도 식물 기반 코로나19 그린 백신 프로젝트를 그린 바이오 뉴딜 사업으로 정의한 한미사이언스는, ‘싸이디오 시그마’ 6대 비전(사이버 교육, 디지털 바이오, 오럴 바이오, 시티 바이오, 그린 바이오, 마린 바이오)의 또 다른 파이프라인으로서 빅데이터, 인공지능 기반 차세대 진단 사업을 디지털 바이오의 뉴딜 상업화 계획으로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한미사이언스 임종윤 대표는 “K방역의 성공을 이끈 진단키트 이후, 차세대 먹거리인 정밀 진단 사업은 앞으로 신약개발과 더불어 K바이오의 또 하나의 의료 과학 뉴딜 산업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경남제약, CPhI China 2014...
휴온스, 연속혈당측정기 ‘...
일동제약, 직원 자녀 초청...
일동제약그룹 임직원들, 헌...
한미약품, 유소아 중이염치...
다음기사 : 유한양행 센스데이, 경구피임약 넘어 여성 전문 OTC 브랜드로 확장 (2020-07-30 16:00:05)
이전기사 : 동성제약, '리케아프로페셔널 사이언스칼프 헤어붐 샴푸' 출시 (2020-07-30 14:58:38)
건국대병원, ...
건국대병원, 만성...
난청 환자, 귀 건...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식약처, 임상 의사 총 8명 공...
자료) 국내 의약품·의약외품 생산, 수출과 수입 현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