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의협, ‘한방 첩약 건강보험 적용’ 결사반대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7월09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0-07-09 11:28:58
뉴스홈 > 기관/단체 > 의사협회
2020년06월29일 09시2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의협, ‘한방 첩약 건강보험 적용’ 결사반대

[보건타임즈]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와 의료계 유관단체 회원 150여명이 28일 오후 서울 청계천 한빛광장에서 한방 첩약 건강보험 적용 반대 집회를 열었다.

보건복지부는 지난 9일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 소위원회에서 올해 10월부터 월경통, 안면신경마비, 뇌혈관질환 후유관리 등 3개 질환에 대해 한방 첩약을 건강보험에서 지원하는 '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계획'을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의사협회를 비롯 의사회단체, 유관단체 등이 한약의 안전성과 유효성에 대한 과학적 근거가 없다는 이유로 ‘한방 첩약 건강보험 적용’을 반대하고 있다. 

대한의사협회는 정부와 보건복지부는 한약은 급여화 대상이 아니라 검증의 대상이다 라며 ‘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추진을 강력히 규탄했다.

이들은 정부에 건강보험 급여화 원칙을 무시하고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하는 ‘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계획을 전면 폐기하고, 한방 의료행위 전반에 대해 과학적, 객관적 검증을 즉시 실시하라고 요구했다.

또, 건강보험의 존재 목적과 부합하지 않는 한방 의료행위에 대해서는 별도의 한방 건강보험을 만들어 국민이 그 가입여부를 스스로 선택하도록 권한을 보장하라고 주장했다.

한편, 한의계는 첩약이 급여화 되면 한의약 치료에 대한 접근성이 높아지고 환자의 경제적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사협회섹션 목록으로
대한의사협회 화이자 국제...
이성구 대구시의사회장, 프...
대형병원 쏠림…의료체계 ...
“올바른 손씻기로 건강한 ...
부산시의사회, ‘제3회 의...
다음기사 : 의협, “한방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철회” 거듭 촉구 (2020-07-03 16:41:54)
이전기사 : 최대집 의협회장, 현충일 맞아 순직 군의관 묘역 참배 (2020-06-08 11:54:52)
[기고] 용혈요...
[기고] 용혈요독...
다가온 설 명절 ...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식약처, 임상 의사 총 8명 공...
자료) 2차 환자경험 평가 의료기관 명단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