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식욕 억제 '로카세린 성분 의약품' 판매・처방・조제 중지, 회수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9월20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0-09-18 18:41:06
뉴스홈 > 클릭!핫이슈 > 부작용정보
2020년02월14일 16시1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식욕 억제 '로카세린 성분 의약품' 판매・처방・조제 중지, 회수
1월 16일 안전성 서한에 이어 결정‥일동제약 '벨빅정'과 '벨빅엑스알정' 2개 품목

 위약 대비 '암 발생 가능성' 고려, 조치

[보건타임즈] 식욕 억제 목적으로 사용하는 '로카세린 성분 향정신성의약품'의 판매・처방・조제 중지와 함께 회수조치가 내려졌다.

식약처에 따르면 대상은 '로카세린' 성분이 들어간 일동제약(주)의 '벨빅정'과 '벨빅엑스알정' 2개 품목이다.

식약처는 지난 1월 16일 안전성 서한을 통해 국내 의약 전문가와 환자 등에게 처방과 치료 시 '로카세린' 성분 의약품의 암 발생 가능성을 고려, 권고한 바 있다.
이 조치는 미 FDA의 정보 사항과 조치내용을 참고, 결정한 것이다.

식약처에 따르면 미국 식품의약국은 '로카세린' 성분 의약품의 안전성 평가를 위한 임상시험에서 위약 대비 암 발생 위험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나 제조사에 자발적 시장 철수를 요청했다.
위약은 약효 성분이 함유되지 않은 의약품으로 시험약과 비교할 목적으로 사용하는 대조약이다.

식약처는 이 의약품의 위해성(암 발생 위험 증가)이 유익성(체중조절 보조)을 상회하는 것으로 판단돼 판매중지와 회수·폐기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이들 의약품이 병‧의원, 약국에서 처방‧조제되지 않도록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의약품안전사용정보시스템(DUR)을 통해 처방·조제할 수 없도록 차단됐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방훈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부작용정보섹션 목록으로
식약청, ‘일본산 체중감량...
조산방지 ‘리토드린’ 경...
식약처, 당뇨치료제제 '리...
식약처 '울리프리스탈 제제...
마약성 진통제‧감기...
다음기사 : 작년 의약품 부작용 '총 26만2천983건' 발생 (2020-03-16 10:05:14)
이전기사 : 라니티딘 위장약 269품목 '발암 우려' 판매중지 (2019-09-26 10:06:06)
[컬럼] 대한민...
[컬럼] 대한민국 ...
건보 일산병원,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자료) 비대면 분야 창업기업 육성사업 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