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경희대한방병원, 'GUNTM 연례회의와 학술대회' 참석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9월18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19-09-18 19:18:27
뉴스홈 > 한의/한방
2019년07월05일 17시4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경희대한방병원, 'GUNTM 연례회의와 학술대회' 참석
'전통의학 차별하는 세계의학교육연합회 결정 철회' WHO 전통의학 부서에 공식 전달

[보건타임즈] 경희대한방병원(병원장 이진용) 침구과 이재동, 이상훈, 사상체질과 이의주 교수가 지난달 28일부터 30일까지 홍콩 침회대학에서 개최된 '제11회 세계전통의학대학협의회(GUNTM)' 연례회의를 겸한 학술대회에 참석했다.

회의에선 전통의학대학의 세계의과대학 목록에서 빠진 안건을 주요하게 다뤄졌다.
현재 세계의과대학목록(WDMS)에 등재된 전통의학대학은 총 34개(중국 29개, 기타 5개)로 기존에 등재됐던 국내 한의과대학은 전부 누락된 상태다.

이재동 교수(경희대 한의과대학장)는 "국가마다 의료체계의 차이가 있겠지만, 한의과대학은 의생명과학부터 현대화된 전통의학 지식까지 체계적으로 교육하고 있다"며 "우수한 인재들이 의과대학과 같은 수업 연한과 국가 면허를 통해 일차의료를 충실히 수행하고 있지만 전통의학이라는 이유만으로 차별하는 세계의학교육연합회의 결정은 반드시 철회돼야 한다"고 말했다.

협의회는 그동안 경과와 현황을 토대로 각 소속 대학의 지지와 의견을 모아 성명서를 작성, 세계의학교육연합회와 세계보건기구 전통의학 부서에 공식 전달하기로 결의했다.

이후엔 '전통의약의 현대연구와 국제화'를 주제로 한 학술대회가 열렸다.
이의주 교수는 '현훈(어지럼증)의 한의표준임상진료지침 개발'을 발표하며 한국에서 추진되는 30개의 근거중심 한의임상진료지침 개발과 권고안 등을 소개했다.

경희대한방병원은 지난 2016년부터 보건복지부가 선정한 한의표준임상진료지침 개발 임상연구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 경희대한방병원 ▲ 현훈(사상체질과 이의주 교수) ▲ 파킨슨병(심장·순환내과 조기호 교수) ▲ 유방암(한방여성의학센터 황덕상 교수) ▲ 기능성 소화불량(위장·소화내과 김진성 교수) ▲ 만성요통증후군(침구과 남동우 교수) 등 5개 분야에서 한의학의 표준화, 과학화를 이끌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한의/한방섹션 목록으로
유산은 작은 출산, 다음 임...
염증성 장질환 5년 새 28%...
한의학정책연구원, ‘소통...
한의협, '10회 한의약의 달...
함소아, 어린농부 딸기가 ...
다음기사 : 올해 일몰 한의약 혁신기술개발사업 '2029년까지' 추진 (2019-08-29 18:11:50)
이전기사 : 한의학 교육, 일차 의료서 '포괄적 역할' 수행토록 지향 (2019-04-29 19:00:40)
서울의료원, ...
서울의료원, 만성...
김안과병원, 미세...
대웅제약 '글로벌 헬스케어산...
한미약품, 하반기 채용 키워드...
건보공단, 올 하반기 '청년인...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1...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자료) 공공전문진료센터 지정 일정과 평가 기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