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빅데이터 활용 '의료용 마약류 처방·투약 정보' 제공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7월18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9-07-17 19:11:05
뉴스홈 > 종합 > 행정
2019년04월12일 17시1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빅데이터 활용 '의료용 마약류 처방·투약 정보' 제공
식약처, 처방 의사에 서한 발송 '적정·안전 사용' 유도

[보건타임즈] 의료용 마약류를 적정하게 사용토록 빅데이터를 활용한 '의료용 마약류 처방·투약 정보' 제공한다.

식약처는 의사에게 자신이 처방한 환자 수, 사용량 등을 분석한 '의료용 마약류 안전사용을 위한 도우미(도우미)' 서한을 발송한다고 밝혔다.

이 서한은 의료용 마약류 중 사용량이 많은 '졸피뎀(향정신성의약품, 수면제)'의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을 통해 2018년 6월부터 12월까지 6개월간 수집한 529만 건의 처방자료를 의사 별로 분석한 내용을 담고 있다.

주요 내용은 ▲ 총 처방량 ▲ 환자 1명당 처방량 ▲ 1일 최대 용량(10㎎, 서방정은 12.5㎎) 초과 처방 건수 ▲ 최대 치료 기간(4주) 초과 처방 건수 ▲ 연령 금기(18세 미만) 환자 처방 건수 등 허가사항을 중심으로 의사 본인의 처방 내역을 스스로 점검, 마약류 처방의 적정성과 안전을 스스로 확보할 수 있도록 했다.

서방정은 서서히 방출되는 정제 약으로 약효가 지속되는 시간이 길다

또 항목별로 전체 의사의 평균값과 같은 종별 의사(종합병원, 병원, 의원 등)의 평균값 자료도 함께 제공, 처방 내역을 객관적으로 비교해 볼 수 있다.

미국의 경우 '처방 약 모니터링 프로그램(PDMP)'을 통해 처방 내역을 분석‧비교한 자료를 처방 의사에게 제공. 의료용 마약류 처방이 감소하는 성과를 냈다.

처방 약 모니터링 프로그램(Prescription Drug Monitoring Programs, PDMP)은 의료용 마약류 조제‧투약 처방 내용을 전산으로 보고하면 이를 통보받은 정부는 의료인에게 환자 투약내역과 처방분석 자료 등을 제공한다.
이 프로그램은 미국 내 49개 주에 시행 중에 있다.

식약처는 서한을 통해 '작년 하반기부터 의료용 마약류 사용 현황'도 제공하고 있다.
통계에 따르면 이 기간에 의료용 마약류를 한 번이라도 사용한 국내 환자는 중복 없이 1,190만 명, 국민 4.4명 가운데 1명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여성(58%)이 남성(42%)보다 많이 복용했다.
졸피뎀 사용 환자는 118만 명으로 국민 44명 중 1명이 사용한 적이 있다.

연령대별로는 50대에서 사용이 가장 많았다.
효능 군별로는 마취‧진통제, 최면진정제, 항불안제 등의 순으로 많았다.

식약처는 이번 서한이 마약류통합정보시스템으로 수집한 빅데이터를 활용한 첫 사례로서, 정부와 의료계가 협력, 처방단계부터 의료용 마약류의 적정 사용 환경을 조성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앞으로 식약처는 대상 의약품을 프로포폴, 식욕억제제 등으로 확대하는 것은 물론 향후엔 의사가 자신의 처방내역을 상시 확인할 수 있도록 시스템 기능을 추가할 계획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방훈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행정섹션 목록으로
항생제 내성 오해 심각
식약처, 약효 없는 '염화리...
과도한 음주 심뇌혈관질환 ...
의료기기 건식 민간컨설팅 ...
거짓 수입신고후 약값 속인...
다음기사 : 여드름약 '이소트레티노인' 사용 전 임신 확인 (2019-04-16 12:48:03)
이전기사 : 현호색 함유 의약품 주의사항에 '임부 주의' 반영 (2019-04-12 12:29:30)
김안과병원, ...
김안과병원, 미세...
순천향대 부천병...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1...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식약처, 식품․의료기 안...
자료) 재활의료기관 인증기준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