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경희대치과병원 '바이오급속교정 연수프로그램'에 해외치과의사들 발길 이어져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8월26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9-08-26 10:28:54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19년02월07일 11시1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경희대치과병원 '바이오급속교정 연수프로그램'에 해외치과의사들 발길 이어져

[보건타임즈] 경희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황의환)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의료기관으로 거듭나고 있다.

경희대치과병원에서 운영하는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선진 의료기술을 배우기 위한 해외 교정의 및 치과의사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현재 병원에서는 베트남 최고의 구강악 전문병원으로 평가받는 ‘베트남 호치민 국립 구강악병원(National Hospital of Odonto-Stomatology in Hochiminh City)’과 함께 베트남 치과의사 39명과 의료진 12명을 대상으로 공동 위탁 교육을 시행하고 있고, 사우디아라비아 치과의사 5명이 연수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지난해 11월에는 미국, 중국, 브라질, 베트남, 크로아티아 등 10여 개국에서 병원을 방문한 의료진을 대상으로 연수와 참관을 시행하는 등 현재까지 바이오급속교정클리닉에서 교육받은 해외 치과의사들은 200여명에 이른다.

2010년부터 국내외 치과의사들에게 중·단기 연수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치과병원은 올해 10월, 해외 교정 전문의 80명을 대상으로 바이오급속교정 심화 연수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교정과 김성훈 교수는 “바이오급속교정 연수 프로그램이 치료의 핵심 역량을 습득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국내외 전문의들과 지속적으로 교류하며 현지 의료수준을 향상시키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바이오급속교정은 1998년 경희대치과병원이 독창적으로 개발한 치료법으로, 일반교정과 수술 교정 사이의 영역을 개척해 교정 분야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바이오급속교정은 기계적 원리를 단순화해 치료 속도를 높이고 건강한 치아의 손상 없이 치료하는 것을 목적으로 특히, 전신마취 후 뼈를 잘라 수술하는 기존 방식대신 부분마취를 통한 최소한의 시술을 통해 돌출입, 부정교합 환자의 부담을 줄여주는 치료법이다.

경희대치과병원 바이오급속교정클리닉 교수팀(김성훈·김수정·안효원 교수)은 교정학계 노벨상으로 불리는 '에드워드 H. 앵글 리서치 상(The Edward H.Angle Research Prize, 2017)'을 수상하는 등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치료 효과를 인정받은 바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서울대병원, 원숭이 난자 '...
심장의료진 스텐트 선택에 ...
뼈에 생기는 거대세포종 '...
고대안암병원, 세계에크모...
다문화 가정 이주여성, ‘...
다음기사 : 김안과병원, 소아 약시 '일찍 치료할수록 성공률 상승' (2019-02-07 12:54:46)
이전기사 : 이대서울병원 본격 진료 시작 (2019-02-07 11:08:28)
서울의료원, ...
서울의료원, 만성...
김안과병원, 미세...
건보공단, 올 하반기 '청년인...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1...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논문) Plastic Changes in the White Matter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