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2월28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1-02-26 19:29:28
뉴스홈 > 기관/단체 > 간무협
2021년01월06일 15시5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간호조무사 코로나19 대응 모집에 2,300여명 지원
간무협, 시도회 자체 지원도 함께 이뤄지는 등 지속적으로 신청 이어져

[보건타임즈] 대한간호조무사협회(회장 홍옥녀, 이하 간무협)는 중앙사고수습본부(이하 중수본)와 함께 진행하고 있는 코로나19 대응 인력 모집에 2021년 1월 4일까지 2300여 명의 간호조무사가 지원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코로나19 3차 대유행 상황이 발생하면서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코로나19 환자 진료 근무를 수행할 간호조무사 모집을 진행하고 있다.

간무협은 중수본의 간호조무사 상시모집과 관련하여 회원에게 내용을 전달하고 모집 접수를 받고 있다. 두 차례에 걸쳐 실시한 임시검사소 근무 인력 모집에는 총 200여명이 지원 신청한 바 있다.

이어서 지난해 12월 21일부터 올해 1월 4일까지 네 차례 실시된 상시 인력 모집에는 1300여명이 지원 신청을 하여 중수본에 명단을 전달하였다. 12월 21일 319명, 23일 316명, 28일 284명이 신청하였으며, 지난 1월 4일에는 344명이 신청했다.

또, 시도 지역별 간호조무사회에서 202명을 모집하여 각 시도 지자체에 명단을 제출했다. 시도회별 지원은 서울시회 19명, 대구시회 7명, 광주전남회 18명, 강원도회 81명, 충북도회 53명, 경북도회 12명, 제주도회 12명이다.

지난해에도 대구·경북 지역은 물론 전국적으로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할 때마다 전국에서 600여 명의 간호조무사가 자원하여 코로나19 확산 방지 업무를 수행한 바 있다.

이번 상시 모집 대상은 간호조무사 자격증을 소지한 사람이라면 지원 가능하며, 근무 배치는 중수본 인력 구성 수요 발생에 따라 코로나19 치료 병원 등으로 수시 배치된다.

파견 간호조무사는 15~20만 원의 일당을 받으며, 지역 기준에 따라 숙식비를 별도로 받는다. 현재 서울시는 11만 원, 광역시는 10만 원, 시도는 9만 원을 지급하고 있다.

대한간호조무사협회는 코로나19 파견 업무를 수행하는 간호조무사 대상으로 2월부터 현장 적응력을 높여주는 사전 온라인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근무를 희망하는 간호조무사는 대한간호조무사협회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신청 가능하며, 상세 사항은 간호조무사협회(1661-6933)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 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간무협섹션 목록으로
간호조무사협회, 국회 앞 1...
간무협, "장기요양보험제도...
간무협, 치과위생사 불법행...
간협, ‘올해의 간호인상’...
간무협, 전국 간호조무사 ...
다음기사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간무협 방문‥처우개선 약속 (2021-02-04 16:23:36)
이전기사 : 간호조무사협회, ‘밀양세종병원 故 김라희 간호조무사 의사자 인정 환영’ (2020-12-08 11:15:13)
[신년사 3] 단...
[신년사 3] 단체,...
[신년사] 제약산...
일동제약그룹, 상반기 신규 수...
GC 헬스케어 부문 계열사, '올...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올 하반기 '식‧의약R...
새빛안과병원, '안과 전문의·...
자료) 국회 통과한 교육부 소관 10개 법안 주요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