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우진비앤지 자회사 '오에스피', 3Q 누계 영업익 30억 달성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11월26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0-11-25 20:28:07
뉴스홈 > 제약
2020년11월18일 13시4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우진비앤지 자회사 '오에스피', 3Q 누계 영업익 30억 달성

지난해 1년치 영업익 초과하며 IPO도 '청신호'

[보건타임즈] 우진비앤지(018620)의 반려동물 프리미엄 펫푸드 자회사 오에스피가 우수한 실적 성적표를 받으며, 코스닥 상장에 탄력을 받고 있다.

오에스피는 2020년 3분기 누적 매출액 118억 원, 영업이익 30억 원, 당기순이익 35억 원을 달성했다고 18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오에스피는 우진비앤지에 인수된 이후 효율적인 경영시스템을 도입하며 영업이익율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통구조를 개선하고, 판관비를 효율적으로 활용하면서 지난해 1년치 영업이익 및 당기순이익을 3분기만에 돌파하게 되었다.

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HACCP) 및 미국 농무부 유기농 인증(USDA-NOP)을 바탕으로 국내 주요 사료 회사들의 OEM 역할을 했던 오에스피는 올해부터 일부 제품을 출시하며 매출처를 해외로 확대하고 있다.

이미 베트남에 수출을 진행하였고 추가로 이달에는 홍콩으로 수출할 예정에 있어 빠른 속도로 해외 시장에 진출하고 있다.

코로나19 여파에도 꾸준히 안정적인 실적을 기록하면서 기업공개(IPO)에도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인다. 오에스피는 IPO 주관사로 대신증권과 SK증권을 선정하며 내년 하반기 코스닥 상장을 추진하고 있다. 만약 상장에 성공할 경우, 국내 펫푸드 업체로는 최초의 사례가 된다.

오에스피 관계자는 "오에스피의 펫푸드 관련 기술력과 우진비앤지의 효율적인 경영관리 능력이 시너지 효과를 내면서 이익율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며 "국내 최초 펫푸드 상장 기업이 될 수 있도록 IPO 역시 차질 없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동국제약 판시딜, ‘2018 ...
모델 김수현 깜짝 공개 “...
유한의학상 시상식 ‘성료...
위더스 5월부터 ‘당뇨-내...
국제약품 정기주주총회 개...
다음기사 : 화이자, 슈퍼버그 버스 타고 ‘항생제 내성’ 인식 증진에 앞장 (2020-11-19 11:23:58)
이전기사 : 일동제약 비오비타ㆍ지큐랩ㆍ미니멀레시피, ‘굿디자인’에 선정 (2020-11-18 11:52:08)
[컬럼] 대한민...
[컬럼] 대한민국 ...
건보 일산병원, '...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올 하반기 '식‧의약R...
새빛안과병원, '안과 전문의·...
건보공단, 올 하반기 '개방형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논문) Impact of Particulate Matter on the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