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삼육서울병원,‘혈액투석’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8월10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0-08-10 17:07:06
뉴스홈 > 의료 > 종합병원
2020년07월24일 15시2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삼육서울병원,‘혈액투석’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전체 의료기관 상위 10% 가산금 지급‥우수한 ‘혈액투석 치료기관’ 입증

[보건타임즈] 삼육서울병원(병원장 최명섭)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혈액 투석’ 적정성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인 1등급을 획득해 혈액투석 안전성과 치료에 있어 안전한 우수병원임을 입증했다.

이번 평가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혈액투석 환자와 가족이 안전하게 의료 서비스를 이용하고 의료기관을 쉽고 올바르게 선택할 수 있는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인공신장실을 운영하는 전국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2018년 3월부터 8월까지 외래에서 혈액투석을 시행한 839개 기관을 대상으로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를 실시했다.

삼육서울병원은 13개 평가지표 중 ▲혈액투석 전문 의사 비율 ▲혈액투석 적절도 검사 실시주기 충족률 ▲동정맥루 협착증 모니터링 충족률 ▲정기검사 실시주기 충족률 ▲혈액투석 적절도 충족률 ▲칼슘x인 충족률 등 모든 평가 영역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1등급을 획득했으며, 상위 10% 기관에만 지급하는 가산금 지급 대상에도 선정됐다.

혈액투석은 신장 기능이 저하된 환자에게 혈액투석을 통해 노폐물을 정화시켜 주고, 신체 내에 전해질 균형을 유지 시키는 치료로 최근 혈액투석을 받는 환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최명섭 병원장은 “의료서비스 평가 기준인 적정성 평가에서 지속적으로 우수한 결과를 얻게 된 것은 환자의 안전과 치료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을 기울인 성과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혈액투석 환자의 합병증 예방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모든 의료진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본원은 지난 1986년 인공신장실을 개소하여 현재 37개 병상을 운영하고 있으며 총 37대 투석기를 통해 1일 혈액투석환자 70여명의 투석을 담당하고 있다.

한편 삼육서울병원은 대장암, 위암, 급성기 뇌졸중, 만성폐쇄성폐질환, 관상동맥우회술, 폐렴, 혈액투석, 마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등 각종 진료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종합병원섹션 목록으로
삼육서울병원, 14개 기관과...
북부병원, 시립병원 서비스...
서울의료원, 스타트업과 테...
서울부민병원, 정보소외계...
삼육서울병원, 노인건강 관...
다음기사 : 명지병원, 뉴호라이즌 생체공학연구소 개소 (2020-07-24 17:31:55)
이전기사 :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약제급여 적정성평가 1등급 획득 (2020-07-24 14:47:58)
건국대병원, ...
건국대병원, 만성...
난청 환자, 귀 건...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식약처, 임상 의사 총 8명 공...
자료) 국내 의약품·의약외품 생산, 수출과 수입 현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