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인하대병원, 대규모 투자로 병원 전체에 깨끗한 공기 제공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12월16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9-12-16 10:51:58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19년11월11일 10시3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인하대병원, 대규모 투자로 병원 전체에 깨끗한 공기 제공
"환자와 직원의 안전을 위해 병원 실내 공기 질 개선"

[보건타임즈] 인하대병원(병원장 김영모)은 지난 10월 31일부로 병원 내 모든 공조시스템(Air Handling System)을 최신형으로 전면 교체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부터 시작된 공사는 총 32억의 예산이 투입됐으며, 향후 연간 필터 교체 비용만 해도 1억원이 넘는다.

쾌적한 냉난방 제공은 물론 보다 깨끗한 실내 공기 질을 유지해, 환자들이 보다 청정한 환경에서 진료 받을 수 있도록 하려는 목적이다. 교체한 공조시스템에는 고효율 필터(MERV 14등급)를 장착해, 일반 미세먼지(PM10)보다 건강 상 위해가 큰 초미세먼지(PM2.5)에 대한 제거효율을 90%이상 높일 수 있게 됐다.

특히 외부의 초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상태에서도 병원 실내에는 깨끗한 공기를 공급해, 전 병동이 초미세먼지 좋음 상태 (15㎍/㎥이하)를 유지할 수 있게 된다. 

대기오염이 뇌졸중 등 각종 심뇌혈관질환을 유발한다는 사실은 이미 널리 알려져 있으며, 그중 초미세먼지는 심방세동 발생 위험성을 높인다는 연구 결과가 추가 발표되고 있다.

병원을 찾는 환자는 면역력이 저하된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병원 내 공기 질에 따라 더 많은 영향을 받게 된다.

인하대병원이 원내 공기 질 개선을 위해 많은 노력과 투자를 지속하는 이유가 바로, 환자 안전을 최우선의 가치로 생각하기 때문이다.

초가을부터 봄에 이르는 동안, 대기오염으로 인한 스트레스와 정신적 우울감 까지 호소하게 되는 이 시기에, 인하대병원의 공기 질 개선 투자는 환자 안전의 세세한 부분까지 챙기려는 인하대병원만의 안전문화라고 할 수 있다.

인하대병원 김영모 병원장은 “환자 안전을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지만 조금 더 안전한 병원을 만들기 위한 방법을 끊임없이 찾고 있다.”라며, “이번 공조시스템 교체 또 가장 기본적인 안전은 무엇일까를 고민하는 과정에서 청결한 공기를 제공하는 것, 즉 병원 실내에서 만큼은 마음 놓고 호흡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야 말로, 환자와 내원객 그리고 병원에서 24시간 열심히 일하는 직원들의 건강을 보호하는 기본이라는 확신으로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분당서울대병원, 딥러닝 알...
어떤 사람이 ‘당뇨병’에 ...
국제성모병원, '골다공증성...
세브란스 국내 첫 ‘폐 이...
高大의료원, '미래 의학' ...
다음기사 : 서울아산병원, 노원구 상계동 판자촌에 연탄 2천장·난방유 1천 리터 전달 (2019-11-11 11:17:57)
이전기사 : 잦은 음주, 심방세동 발생 위험 '40% ↑' (2019-11-08 13:01:01)
최근 발생한 ...
최근 발생한 적 ...
'독감 예방접종' ...
식약처, 전문성 갖춘 '의사·...
휴온스그룹, 내년도 '29기 신...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식약처, 전문성 갖춘 '경력직 ...
한미약품그룹, 30일부터 하반...
논문) Prevalence and incidence of neuromyelitis...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