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GK에셋 이기윤 회장, 세브란스에 10억원 기부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2월13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8-12-12 17:18:11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18년11월22일 09시2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GK에셋 이기윤 회장, 세브란스에 10억원 기부
국내 최초 중입자 치료기 들어설 미래관 건축에 사용

2016년에 폐암 신약개발 연구비도 10억원 기부

사진) 왼쪽부터 윤도흠 연세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이기윤 GK에셋 회장

[보건타임즈] 투자전문 기업인 GK에셋의 이기윤 회장이 지난 19일 연세의료원을 찾아 중입자 치료기 도입을 위해 10억 원을 기부했다. 이 기부금은 국내 최초로 2022년에 중입자 치료기가 들어설 연세의료원 미래관 건물 건축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기윤 회장은 앞서 2016년에도 ‘암 투병 중인 어머니를 통해 암 환자와 가족들의 고통을 알게 되었다’며, 폐암신약개발 연구비로 10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이기윤 회장은 “중입자 치료기가 현존하는 암 치료기 중 가장 좋은 것이라고 알고 있다. 잘 도입되어 환자들이 빨리 암의 고통으로 벗어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윤도흠 연세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은 “세브란스와 암 환자들의 치료를 위해 많은 관심을 주신 것에 감사드린다. 중입자 치료기 도입을 잘 성공해 암 치료 혁신을 이끌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노성훈 연세암병원장은 “예전에 폐암신약 연구에 큰 도움을 주셔서 좋은 약을 개발하는데 보탬에 되었다. 이번 기부도 중입자 치료기 도입에 큰 도움이 될 것이며, 암 환자들에게도 큰 힘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기윤 회장은 어려운 이웃을 돕고자 2015년 고향인 경북 의성군에서 서울까지 270여km에 이르는 도보순례 후 경기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 원을 기부하는 등 불우이웃돕기 성금과 학생장학금을 꾸준히 기부해왔다.

이러한 기업이윤의 사회 환원과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경기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으로 선정됐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심장수술 받고 심장 통증으...
혈중 칼륨수치 높을수록 '...
김현구 교수, 싱글포트 흉...
미숙아 기관지폐이형성증 ...
서울성모병원 어린이집 새...
다음기사 : 을지병원, 자궁적출술 후 통증 완화 '새 조절법' 제시 (2018-11-22 11:10:35)
이전기사 : 건양의대 김안과병원 '소아 근시 진행 예측 모델' 제시 (2018-11-21 17:34:02)
건국대병원, ...
건국대병원, 자각...
고대구로, 40대 ...
차병원그룹, 내년도 '의료기사...
휴온스 그룹 '내년 신입사원 2...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새빛안과병원, '내년도 전임의...
대웅제약, 해외 현지법인 근무...
논문) Is Sarcopenia a Potential Risk Factor for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