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이대목동병원 인공방광센터, 확장 이전 개소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1월15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8-11-15 11:33:27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18년11월07일 09시2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이대목동병원 인공방광센터, 확장 이전 개소
인공방광 수술 장점 적극 알려 국내외 환자 유치 활성화 주력

사진) 문병인 이화의료원장(왼쪽에서 세번째)과 한종인 이대목동병원장(왼쪽에 다섯번째)을 비록한 경영진과 이동현 인공방광센터장(왼쪽에서 네번째)이 인공방광센터 확장 이전 개소식에서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

[보건타임즈] 이대목동병원 인공방광센터(센터장: 이동현)가 비뇨의학과가 아닌 독립된 공간에 새롭게 자리를 잡고 진료를 시작한다.

이대목동병원은 7일, 병원 2층 외래에서 인공방광센터 확장 이전 개소식을 진행했다. 인공방광센터는  지난 2015년 11월 개소한 이후 3년 만에 확장 개소하게 됐다. 이번 확장 이전 개소를 통해 방광암 환자들에게 보다 전문화된 진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대목동병원 인공방광센터는 국내 하나뿐인 인공방광수술 특화 센터로 국내에서 가장 많은 수술을 한다. 비뇨의학과·영상의학과·감염내과·병리과·외과 등 5개과 의료진의 협진으로 수술이 진행돼 치료 성과와 환자 만족도가 높다.

수많은 수술 경험과 노하우가 쌓이다 보니 수술 시간이 8시간에서 3~4시간으로 줄고 신경·혈관 손상을 최소화해 출혈도 적다. ‘무(無)수혈’ 수술을 실현, 70대 환자나 고혈압·당뇨병 등 만성질환자도 인공방광 수술을 받을 수 있다.

또 인공방광에 요관 카테터·콧줄 등 각종 관을 삽입하지 않고 수술 후 항생제를 쓰지 않는 것도 장점이다. 기존 인공방광 수술은 수술 시간이 긴데다 감염에 취약한 부분을 수술하다 보니 관례적으로 상당히 많은 양의 항생제를 사용해 인공방광 수술을 한 환자들이 나중에 신우신염 같은 합병증이 생겨도 항생제 내성이 생겨 어떠한 항생제도 듣지 않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새로 고안한 수술법은 복막과 혈관 등을 최대한 건드리지 않기 때문에 항생제를 많이 쓸 필요가 없다.

이러한 인공방광 수술의 장점과 차별화된 수술법으로 이동현 인공방광센터장은 인공방광수술 분야의 국내 최고 권위자가 됐다. 2015년 센터 개소 이후 인공방광 수술 건수가 급격히 증가해 지난해 연간 134건을 수술하는 등 2016년부터 매년 인공방광 수술을 가장 많이 하는 의사가 됐다. 이동현 센터장의 명성은 국내를 넘어 해외까지 알려져 해외 환자들도 이대목동병원 인공방광센터를 찾고 있다.

이동현 센터장은 수많은 수술로 쌓은 노하우를 독점하지 않고 국내외에서 논문 발표와 라이브 서저리(수술 시연) 등을 통해 인공방광 수술의 장점과 술기를 널리 알리며 수술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실제로 지난 3월 유럽비뇨기과학회에서 새로운 인공방광술기와 무항생제 수술법 등을 발표하며 인공방광 수술 관련 최신 지견 공유를 위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동현 인공방광센터장은 “이대목동병원 인공방광센터는 국내 유일의 인공방광 수술 전문 센터로 타 병원에서 방광암 진단을 받은 환자들이 수술을 위해 찾는 인공방광 수술 전문 센터로 자리잡게 됐다”며 “이번 센터 확장 개소를 계기로 인공방광 수술의 장점을 국내는 물론 해외에도 적극 알려 해외환자 유치 활성화에 더욱 힘쓸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숙희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한국어린이 수면시간 세계...
세브란스병원 심폐소생술 ...
서울대병원, ‘비만 조절 ...
한국이 오목가슴 수술 리드...
서울대어린이병원, ‘수술...
다음기사 : 서울대병원, 한국 20~30대 '혈압 130/80 이상' 심뇌혈관질환 위험 (2018-11-07 11:49:30)
이전기사 : 인하대병원, 경인지역 협력병원과 환자안전 네트워크 구축 (2018-11-07 08:53:50)
고대구로, 40...
고대구로, 40대 ...
대전성모병원 햇...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새빛안과병원, '내년도 전임의...
대웅제약, 해외 현지법인 근무...
일동제약그룹, 2018 하반기 정...
선병원, '내년 신규, 경력간호...
자동차보험 진료정보 조회 서비스 안내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