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한올바이오파마, 신약개발 기술수출상 수상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1월20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21-01-20 18:35:25
뉴스홈 > 제약
2018년02월23일 19시2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올바이오파마, 신약개발 기술수출상 수상

[보건타임즈] 한올바이오파마(공동대표 윤재춘, 박승국)가 오는 27일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 주최하는 제 19회 대한민국신약개발상(KNDA) 시상식에서 기술수출부문 ‘기술수출상’을 수상한다.

수상기술로 선정된 HL161(자가면역질환 항체신약)은 현재 뚜렷한 치료제가 없는 중증근무력증이나 천포창, 시신경척수염 등 중증 자가면역질환의 효과적인 치료제로 주목받고 있으며, 지난 해 12월 글로벌 신약개발 전문사인 로이반트 사이언스(Roivant Sciences)에 총 규모 5억250만 달러에 기술수출 계약을 맺은 바 있다.

국내에서 개발된 항체신약의 첫 번째 대규모 기술수출 성공 사례인 HL161은 아직 의약품으로 개발된 적이 없는 새로운 작용기전에 도전하는 한국 최초의 ‘퍼스트 인 클래스(First-in-Class)’ 신약으로 국내 바이오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HL161은 다양한 자가면역질환의 원인이 되는 병원성항체를 몸 속에 축적시키는 FcRn을 억제해 병원성항체가 제거되는 새로운 치료 방식을 도입했다.

한올바이오파마 관계자는 “현재 희귀 자가면역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들은 뚜렷한 치료제가 없이 스테로이드와 면역억제제로 증상을 관리하고 있고, 응급 시에 일주일가량 입원하여 혈액투석을 통해 항체를 물리적으로 제거하고 있다. 당사의 HL161은 피하주사방식으로 입원이 필요 없을 뿐더러, 기존 치료방법에 비해 절반의 비용으로 질환을 치료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올바이오파마 바이오연구소 안혜경 센터장은 “이번 수상으로 한올바이오파마의 기술력과 연구개발을 위한 노력을 인정 받게 되어 기쁘다”며 “HL161 개발 과정에서 축적된 노하우와 경험, 최신 연구 기술을 추후 신규 항체 신약 개발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앞으로도 신약개발을 통해 마땅한 치료제가 없어 질환의 고통을 겪고 있는 환자에게 희망을 드릴 수 있게 끝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HS바이오팜, ‘태반 응용 ...
한독, 메낙트라주, 이모젭...
일동제약 ‘의원-OTC사업부...
한국로슈, 8년 연속 ‘가족...
‘신약·바이오테마주價’ ...
다음기사 : 동아쏘시오홀딩스, 창립 이래 '첫 연말 휴가' 시행 (2018-02-26 10:54:34)
이전기사 : 일동바이오사이언스 이장휘 대표, 식약처장 표창 (2018-02-23 15:32:48)
[신년사 3] 단...
[신년사 3] 단체,...
[신년사] 제약산...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올 하반기 '식‧의약R...
새빛안과병원, '안과 전문의·...
건보공단, 올 하반기 '개방형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논문) Probiotics-derived metabolite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