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애브비, 美 포춘 선정 최고의 사회 공헌 기업 리스트에 선정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05월23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18-05-23 17:26:02
뉴스홈 > 제약
2018년02월13일 10시1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애브비, 美 포춘 선정 최고의 사회 공헌 기업 리스트에 선정
직원 94%, 회사가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방법에 자부심느껴

최고의 사회공헌 기업 리스트 8위 랭크, 선정된 제약기업 중 2위

[보건타임즈] 애브비가 일하기 좋은 일터(Great Place to Work, 이하 GPTW)와 포춘이 선정하는 최고의 나눔 기업(Best Workplaces for Giving Back)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이번 선정 결과 8위에 이름을 올렸으며 제약 기업으로는 두 번째로 상위에 랭크됐다

애브비의 사회공헌,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총괄하는 트레이시 하스는 “애브비는 직원들의 지역 사회 나눔을 실천하고 독려해 왔다. 직원 개인의 시간, 재능과  직원 주도 활동은 기업 시민으로서 애브비의 꾸준한 노력의 일환이다.” 라고 말했다.

전 세계 애브비 직원들의 사회 공헌 활동에는 ▲연간 유급 근무일 2일의 자원 봉사 활동 ▲전세계 임직원이 참여하는 자원 봉사 활동 주간인 “가능성 주간(Week of Possibilities)”, 2017년의 경우, 57개국 7,200여명 직원 참여 ▲북미 지역의 직원 사회 공헌 캠페인, 91%가 넘는 직원들이 비영리 기관 기부에 참여
▲애브비 파운데이션에서 직원이 기부한 금액에 매칭해 학교, 병원 및 다수의 비영리 기관 164,255곳에 기부 등이 있다.

최고의 나눔 기업 선정은 미 전역의 기업에서 근무하는 직원 385,000여명이 참여한 서베이 결과도 반영됐다. 애브비의 사회공헌 리더십과 노력의 결과, 직원 대상 조사에서 직원 94%는 회사가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방법에 자부심을 느낀다고 답했다.

GPTW는 연구 및 컨설팅 전문 기업으로 직원의 일터에서의 경험에 대해 50여개 이상의 요소를 평가했다. 여기에는 기업이 지역사회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구성원의 자부심, 그들의 일이 변화를 만들어 낸다는 신념 그리고 일이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는 평가 등이 포함됐다. 여성, 유색 인종, 베이비 붐 세대, 성적소수자 등이 일터에서 사회 공헌에 대해 어떤 경험을 하는지도 해당됐다. 이번에 발표된 최고의 사회공헌 기업 50위 안에는 총 5개의 제약 기업이 포함됐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수석문화재단, 장학생 22명...
한올, 독일 1위 고보습 크...
동화약품 생생톤, 영화 ‘...
BMS, 바라크루드 내성 1% ...
동화약품 ‘활명수 119주년...
다음기사 : 동국제약 ‘인사돌 사랑봉사단’, ‘사랑의 빵나눔’ 봉사활동 (2018-02-13 11:17:18)
이전기사 : 짜먹는 감기약 콜대원, 설 연휴 평창서 이벤트 진행 (2018-02-13 10:09:35)
대전식약청, ...
대전식약청, 봄철...
고대구로병원, 몸...
식약처, '식․의약안전관...
한미약품, R&D-국내영업 등 분...
GC녹십자, '올 상반기 신입·...
JW중외제약, 2017년 하반기 정...
총괄, 소속 직원 지휘·감독할...
자료) 원외탕전실 인증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