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에이티젠 NK뷰키트, 카자흐스탄 보건부 판매인허가 승인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04월21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18-04-20 20:53:53
뉴스홈 > 의료기기
2018년01월09일 15시2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에이티젠 NK뷰키트, 카자흐스탄 보건부 판매인허가 승인
NK세포활성도검사와 분변잠혈검사 동시 진행 시 대장내시경 대상자 감소에 효과적

[보건타임즈] 에이티젠(대표이사 박상우)은 정밀 면역 검사용 의료기기 NK뷰키트가 카자흐스탄 보건부로부터 의료기기 판매인허가 승인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에이티젠은 지난 2016년 카자흐스탄의 디씨티바이오젠과 NK뷰키트 독점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에이티젠은 이번 인허가 승인으로 카자흐스탄 공공의료 부문 진출 가속화 및 민간의료 부문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카자흐스탄은 현지 의료기기 생산기반이 약해 대부분 수입에 의존하고 있고 보건의료 현대화 추진으로 한국의 의료기기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다.

NK뷰키트는 다양한 임상실험과 저명 학술지 게재 등 카자흐스탄에서 지속적으로 신뢰도를 쌓아왔다.

에이티젠은 NK뷰키트의 카자흐스탄 건강보험 등재 절차도 진행 중이다. 지난해 8월 카자흐스탄 정부가 주도하는 NK뷰키트의 대장암 임상실험을 시작했다. 이 실험은 NK뷰키트를 통한 NK세포 활성도 검사가 대장암 사전 판별 검사로 현지 건강보험에 등재되기 위한 절차 중 하나라고 회사측은 밝힌 바 있다.

카자흐스탄은 우리나라 건강보험 제도를 벤치마킹해 50세 이상 성인에게 대장암검사를 해주는 시스템을 조속한 시일 내에 시행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 시스템이 도입되더라도 검사 환경이 열악한 현지에서 대상자 전체의 대장암검사가 이뤄지기 힘들고 사고 확률도 높다”며 “대장내시경을 하기 전에 NK세포 활성도 검사와 분변잠혈검사를 동시에 진행하면 검사 대상자를 감소시킬 수 있기 때문에 공공의료에서도 NK뷰키트의 활용도가 증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상우 에이티젠 대표는 “보건의료 현대화는 카자흐스탄뿐만 아니라 중앙아시아 전체로 퍼지고 있는 중요한 이슈”라며 “카자흐스탄의 성공적인 진입을 발판 삼아 근접 국가로 NK뷰키트 도입을 확대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료기기섹션 목록으로
가톨릭의대 성가병원
의학-공학의 융합, '한국의...
올림푸스한국, 어린이용 과...
고대 구로-한국세라믹기술...
salicid 용액, 신종플루바...
다음기사 : 치주질환자 1400만 시대‥잘못된 '양치습관' 전신질환 유발 (2018-01-16 14:11:32)
이전기사 : 메디아나, 강원 수출인의 날 ‘동상’ 수상 (2017-12-21 12:01:40)
대전식약청, ...
대전식약청, 봄철...
고대구로병원, 몸...
GC녹십자, '올 상반기 신입·...
JW중외제약, 2017년 하반기 정...
총괄, 소속 직원 지휘·감독할...
한국얀센, 올 하반기 '신입, 3...
한국얀센 'CRA(Clinical Resea...
논문) QLF기술 기반 구강보건교육 프로그램의 효과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