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국립중앙의료원·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 MOU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0월16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8-10-16 11:59:11
뉴스홈 > 의료 > 종합병원
2012년09월20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국립중앙의료원·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 MOU
우리나라 의약품안전관리 발전 계기 다져

우리나라 의약품안전관리의 발전을 위해 국립중앙의료원(원장 윤여규)과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원장 박병주)이 9월 19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이 맺은 협약에 따라 ►교육·연구·기술·인적 교류에 관한 협력 ►의약품 안전관리 관련 연구지식·정보·자료 공유 ►기타 의약품안전관리 업무 등을 이행하기로 했다.

국립중앙의료원 약물유해반응위원회 관계자는 “1990년대 이후 국내 의료계는 급격한 발전을 이루었지만 최근 의약품 부작용 등으로 인한 국가적, 사회적 피해의 심각성이 부각되고 있으며 안전한 의약품 사용에 대한 국민의 관심도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국립중앙의료원의 우수한 인적?물적 의료자원과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의 의약품안전관리 경험을 토대로 의약품안전관리 발전을 선도한다면 국민의 건강한 삶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고 말했다.
 
현재 국립중앙의료원은 김유영 알레르기내과장을 위원장으로 20여명으로 구성된 약물유해반응위원회 활동을 통해 원내 약물 유해반응 신고에 대한 전산 시스템 개발 및 신고 시스템 확립, 약물유해반응 사례평가 및 관리, 식약청 신고, 교육 등을 적극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지난 2011년 8월에는 약물유해반응 심포지엄을 개최한 바 있다.

국립중앙의료원은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의 지원하에 약물유해반응감시센터를 설립하고, 현재 전국 20여 곳에서 운영 중인 센터와 더불어 보건소 등 공공보건의료기관을 중심으로 의약품안전관리활동을 지원한다.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은 의약품 부작용 및 품목허가정보 등 의약품안전과 관련한 각종 정보를 수집·관리·분석·평가해 제공하며, 본 협약을 통해 전자의무기록을 통한 정보교류?연구협력 및 유해사례에 대한 임상적 자문 등이 활발히 이루어질 것을 기대하고 있다.

국립중앙의료원 윤여규 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우리나라 의약품안전관리 발전을 선도하고, 또한 양 기관의 발전에 상호 기여하는 큰 발걸음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종합병원섹션 목록으로
원자력병원 암 환자 위한 ...
공단 일산병원, 키르기스스...
보라매병원, 국내최초 결석...
서남병원, 제2기 홍보대사 ...
서울시 서남병원, 혈액투석...
다음기사 : 삼육서울병원, ‘천연계 통한 자연치유 프로그램’ 선보여 (2012-09-23 00:00:00)
이전기사 : 암정복추진기획단 이승훈 단장 연임 (2012-09-18 00:00:00)
고대구로, 40...
고대구로, 40대 ...
대전성모병원 햇...
새빛안과병원, '내년도 전임의...
대웅제약, 해외 현지법인 근무...
일동제약그룹, 2018 하반기 정...
선병원, '내년 신규, 경력간호...
건강기업 일화, '신입·경력사...
논문) The functional relevance of diffusion...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