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02월04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3-02-03 17:35:31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23년01월20일 15시3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이대서울병원 '진료과 찾기 간편'‥외래 넘버링 부여
'각 진료과와 센터에 고유 숫자‥앞자리 번호 층수' 지정 외래 서비스 개선

[보건타임즈] "소아청소년과는 지하 1층에서 정문을 기준으로 가장 오른쪽에 있으니 B11번으로, 가정의학과는 3층 정문을 기준으로 잡아 가장 왼쪽 37번으로 가시면 됩니다" (사진)

앞자리 번호 숫자는 층수를 의미한다.
지하 1층은 B1, 1층은 1, 2층은 2로 표기하며. 두 번째 자리 숫자는 위치에 따른 순서로 정문을 기준으로 오른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숫자가 1씩 올라간다.

이대서울병원(병원장 임수미)은 새해부터 외래에서 내원객들이 진료과를 신속, 올바르게 찾아갈 수 있도록 각 진료과의 고유 번호를 부여한 외래번호체계 시스템을 구축, 운영 중에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각 진료과와 센터의 유리문과 상단 사이니지 우측에 숫자를 각각 부착했다.
환자 영수증과 안내문에도 넘버링을 명기해 진료과와 센터를 손쉽게 찾아갈 수 있게 했다.

임수미 이대서울병원장은 "각 진료과와 센터에 누구나 인지하기 좋은 숫자를 부여해 처음 병원을 찾는 사람도 정확하게 위치를 찾을 수 있도록 외래환경을 개선했다"며 "나은 의료를 서비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원인 모를 '폐섬유증', 약...
분당서울대병원, 2021 가트...
연세 의대 용인세브란스병...
목소리 되살리는 '성대 주...
뇌하수체종양 '콧속 내시경...
다음기사 : 보라매병원-캄보디아 밧티에이 병원, 국제협력 10주년 기념식 행사 '성료' (2023-01-20 15:58:15)
이전기사 : 윤성우 교수팀, 한의암치료 보건의료데이터베이스 구축 위한 연구 진행 (2023-01-20 11:01:52)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논문) A decrease in the incidence of encephalitis....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