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6월13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4-06-12 17:52:41
뉴스홈 > 기관/단체 > 간호협회
2022년10월14일 11시5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간협, 국회와 국민의힘 앞 간호법 제정 1인 시위 309일째 이어져
14일에는 서울시간호사회 박인숙 회장 나서‥법사위에 즉각 심사 촉구

[보건타임즈] 대한간호협회(회장 신경림)가 간호법 제정을 위한 국회 앞과 국민의힘 당사 앞 1인 릴레이 시위가 309일째 이어지고 있다.

14일에는 국회 앞에서 1인 시위 주자로 서울시간호사회 박인숙 회장(사진)이 나섰다. 박인숙 회장은 “간호법은 지난 5월 국회 보건복지위원회를 통과한 이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아무런 응답을 하지 않고 있다”면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명분 없는 법안 발목잡기를 즉각 중단하고 간호법 제정 등 민생개혁을 위한 입법과제 실현을 위해 힘써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박 회장은 “간호법은 여야 모두가 대선과 총선에서 제정하겠다고 약속한 법안”이라며 “최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간호법 제정은 여야대선후보 공통공약이었기에 함께 추진하자고 밝힌 만큼 국민의힘도 간호법 제정에 즉각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아울러 “대한의사협회를 중심으로 한 13개 단체는 여전히 간호법이 보건의료체계를 무너뜨리고, 지역사회에서 독자적 간호업무를 가능케 하는 간호사만을 위한 법이라며 근거없는 허위 주장을 반복하고 있다”면서 “간호법은 이미 4차례나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법안심사소위에서 면밀하고 강도 높은 심사를 통해 마련된 만큼 이들 단체들의 주장은 모두 허위사실이며, 근거 없는 억측에 불과하다”며 간호법을 반대하는 단체들에 대해 강도 높게 비판했다.
 
간호법 제정 촉구 1인 릴레이 시위는 지난해 12월 10일 국회 정문 1문과 2문에서 시작한 뒤 올해 6월 16일부터는 국민의힘 당사 앞에서 진행해왔다. 또 10월 4일부터는 간호협회 신경림 회장을 시작으로 다시 국회 앞 1인 릴레이 시위에 돌입해 간호법 제정 촉구 목소리를 높여가고 있다. 1인 릴레이 시위는 매일 오전 8시부터 오후 2시까지 국회 정문 1문과 2문에서 각각 6시간씩 전개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간호협회섹션 목록으로
간호협회 회장후보에 신경...
간호협회, ‘코로나 간호사...
간호협회, 커뮤니티 케어 ...
신경림 간호협회장, 서울의...
'간호사들' 전공의들이 떠...
다음기사 : 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강성홍 회장 “간호법 제정 반대” 1인시위 나서 (2022-10-14 16:06:53)
이전기사 : 간협 주관, 국회 법사위에 ‘간호법’ 즉각 상정·심의 요구 (2022-09-27 18:17:17)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대웅제약, 올 상반기 '영업 부...
보령, 올해 상반기 '영업직 신...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논문) Sprayable hydrogel with optical mRNA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