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4월18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4-04-18 16:45:00
뉴스홈 > 의학회 > 신경
2022년03월08일 15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신경과학회 신임 이사장에 충남대병원 김재문교수 취임
[보건타임즈] 충남대학교병원 신경과 김재문 교수(사진)가 제 40대 대한신경과학회 이사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오는 2024년 2월까지 2년이다. 
 
김재문 이사장은 뇌전증과 두통을 전공했으며 대한뇌전증학회 이사장, 대한두통학회장 및 대한임상신경생리학 회장을 역임했다. 현재 clinical neurophysiology practice의 편집위원, 세계뇌전증학회 응급치료 TF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김 이사장은 “대한신경과학회는 국민의 뇌 건강을 향상시키는데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며 이를 위해 언론, 국회, 정부와 힘을 모아 국민 건강 증진에 관한 정책적 제언과 실현에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또,“신경과는 급증하는 노인 인구의 건강을 증진시켜야 하는 국가적 책무를 갖고 있는데 종합병원에서 신경과 전공의 수가 매우 부족하고 급성뇌졸중의 획기적인 치료로 응급실에서의 근무 강도는 증가해 진료 인력과 업무 강도의 불균형이 매우 심각한 상황”이라고 지적하며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했다.

이어 “최초의 비수도권 이사장으로서 학회 내의 지역 불균형 해소와 열악한 개원 및 봉직의의 처우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신경과는 치매, 파킨슨병 등의 퇴행성 노인질환과 뇌졸중, 치매와 파킨슨병, 뇌전증, 수면질환, 두통, 어지럼증, 말초신경/근육질환, 통증 등을 진료하는 전문과이며, 대한신경과학회는 1982년 출범해 2,500여 명의 신경과 회원이 소속된 학술단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신경섹션 목록으로
대한노인정신의학회, 안정...
대한노인신경의학회 창립…...
신경과학회 신임 이사장에 ...
가톨릭의대 이광수 교수, ...
대한노인신경의학회, 소통...
이전기사 : 대한척추종양연구회, 21일 '국제학술대회' 개최 (2021-08-18 13:57:04)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논문) Effects of tertiary palliative care on the.....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