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2년11월28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2-11-28 13:54:24
뉴스홈 > 동정
2022년02월28일 09시4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분당서울대병원 배희준 교수, 대한뇌졸중학회 이사장 취임
배 교수, SCI급 논문 300편 발표 등 뇌졸중 분야 세계적인 대가
국내 다기관 뇌졸중 코호트 연구 교신저자이자 핵심연구자로 국내ㆍ외 뇌졸중 환자 관리 기여
뇌졸중 분야에 헌신한 연구자 중 매년 1명만 주어지는 상, 국내 최초이자 아시아인으로 2번째로
 
[보건타임즈] 분당서울대병원 신경과 배희준 교수(사진)가 대한뇌졸중학회(Korean Stroke Society) 이사장으로 취임한다. 임기는 2022년 3월 1일부터 2년간이다.
 
대한뇌졸중학회는 1998년 12월에 창립된 이래로 대한민국 뇌졸중 진료체계 및 안전망 구축에 기여하고 있으며, 정부가 뇌졸중 관련 의료정책을 효율적으로 만들 수 있도록 자문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아울러 정부 및 유관단체들과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여러 제도와 수가 체계를 개선하는 등 뇌졸중 전문의들을 위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또, 2020년 아시아·태평양 뇌졸중 학술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명실상부 세계적인 학회로 인정받았으며, 학회 공인 학술지 ‘Journal of Stroke’의 피인용지수(Impact Power)는 세계에서 가장 큰 심뇌혈관학회인 미국심장학회(American Heart Association) 학술지 ‘Stroke’ 다음으로 높은 세계 2위다. 
 
배희준 교수는 뇌신경 분야에서 SCI급 논문을 300여 편 발표한 세계적인 대가이다. 아울러 2008년 정부 주도로 시행된 국내 다기관 뇌졸중 코호트 연구(Clinical Research Collaborations for Stroke in Korea, CRCS-K)의 교신저자이자 핵심 연구자를 맡아 국내 뇌졸중 역학조사 및 질 향상에 기여했으며, 이는 세계 뇌졸중 환자를 관리하는 지침서로 활용되고 있다.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달 미국심장학회에서 주최하는 국제 뇌졸중 콘퍼런스(International Stroke Conference)에서 뇌졸중 분야에 헌신한 연구자 중 매년 단 1명에게만 주어지는 ‘David G. Sherman’ 상을 국내 최초이자 아시아인으로는 두 번째로 수상했다.
 
이외에도 정부 지정 권역의료센터인 분당서울대병원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를 이끌며 경기권역 심뇌혈관 질환 환자들의 사망률과 후유 장애를 감소시키기 위해 힘쓰고 있다.
 
배 교수는 “뇌졸중은 우리나라 주요 사망원인 4위이자 초기 치료가 매우 중요한 질병”이라며, “효율적인 치료 정책과 환자 관리체계를 위해 정부 등 여러 기관과 협의하고 뇌졸중 전문의들이 연구/진료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뇌졸중 발생률과 관련 장애를 감소시키는 데 기여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동정섹션 목록으로
강남성모 국윤아 교수, 치...
정 신 교수, 대한감마나이...
문창진 前 식약청장 포천중...
윤영호 한국건강학회 이사...
이시훈 교수, 골다공증학회...
다음기사 : 화순전남대병원 민정준 교수, 분자영상학회장 취임 (2022-02-28 10:10:08)
이전기사 : 이영찬 교수, 대한두경부외과학회 려산 학술상 수상 (2022-02-25 11:10:11)
병원계, 올핸 ...
병원계, 올핸 종...
올 흑호년 '다져...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논문) Effective application of corpus callosotomy....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