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0월26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1-10-26 14:19:33
뉴스홈 > 제약
2021년09월29일 11시1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현대바이오, 씨앤팜 코로나19 경구제 효능 우수
정부출연 연구기관서 생체실험으로 확인..임상 신청키로 
구충제 니클로사마이드, 코로나19 치료용 항바이러스제로 재탄생

[보건타임즈] 현대바이오는 최근 대주주 씨앤팜이 개발한 코로나19용 경구제 CP-COV03의 임상신청을 위한 항바이러스 효능실험을 정부출연 바이오 전문 연구기관에 위탁해 코로나19 감염 햄스터를 대상으로  폐렴 병변 개선율, 폐조직 바이러스 농도, 폐손상 수치 등 모든 항바이러스제의 효능지표에서 효능이 가장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9일 발표했다.

1958년 바이엘이 구충제로 개발한 니클로사마이드는 항바이러스 효능이 뛰어난 것은 물론 세포실험에서 바이러스 증식을 100% 억제하는 혈중약물유효농도(IC100)보다 50배나 높은 농도에서도 독성이 나타나지 않는 것으로 확인돼 현존 코로나19 치료용 후보약물 중 가장 안전한 약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니클로사마이드는 구충제 특성상 매우 낮은 체내 흡수율과 지나치게 짧은 반감기라는 두 가지 난제 때문에 생체이용률(bioavailability)이 너무 낮아 항바이러스제로의 약물재창출(drug repositioning)이 현재까지 실현되지 못했다. 
 
씨앤팜은 지난해 자사 원천기술인 약물전달체(DDS)를 이용해 이러한 핵심 난제들을 해결해, 니클로사마이드의 생체이용률을 10배 이상 끌어올린 CP-COV03라는 니클로사마이드 기반 항바이러스 치료제를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현대바이오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이번 효능실험 결과와 함께 코로나19용 경구제 임상을 곧 신청할 계획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GSK 신플로릭스, 국내 영유...
뇌 말초순환개선제 타나민,...
한국얀센, 악텔리온 코리아...
휴온스, 갱년기 유산균 ‘...
한국유나이티드제약, 경구...
다음기사 : ‘노디트로핀® 노디플렉스®주 10mg/1.5mL’, 10월 1일부터 보험약가 인하 (2021-09-29 15:31:33)
이전기사 : GC녹십자랩셀, NK세포 대량배양 핵심기술 국제저명학술지 게재 (2021-09-29 10:30:26)
건보 일산병원...
건보 일산병원, 3...
상급종합과 국립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건강보험공단, 올 상반기 '체...
일동제약그룹, 상반기 신규 수...
자료) 기술이전 대상 질환 모델 동물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