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9월19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1-09-17 19:09:40
뉴스홈 > 종합 > 정책
2021년09월13일 16시3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13일부터 '복지수급자 등 490여만 명'에 맞춤형 급여안내
보건복지부, 17일까지 '행정안전부 국민 비서 서비스' 통해 제도 내용 등 알릴 계획

대상 '기존 수급자, 수급희망이력관리제 신청자, 신규 신청자'
내년까지 단계적으로 '서비스 대상' 확대할 예정

[보건타임즈] 13일부터 복지수급자 등 490여만 명에 '맞춤형 급여'를 안내한다.

보건복지부)는 '맞춤형 급여안내' 신청 간주자 약 490만 명을 상대로 9월 13일부터 17일까지 행정안전부의 국민 비서 서비스를 통해 제도 내용 등을 안내할 계획이다.

맞춤형 급여 안내(복지 멤버십)은 복지제도를 몰라 신청하지 못하는 사례가 없도록 개인의 소득·재산·인적상황을 분석, 받을 수 있는 복지서비스를 선제적으로 알려주는 제도다.

9월 1일부터 생계·의료 등 기초생활보장, 차상위, 기초연금, 장애인연금, 한부모지원 등 소득·재산을 조사하는 15개 복지사업(표)의 ▲ 기존 수급자 ▲ 수급희망이력관리제 신청자 ▲ 신규 신청자를 대상으로 우선 도입했으며, 내년까지 단계적으로 서비스 대상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번 안내는 13일부터 사회보장급여법 제22조의2 제2항에 의거 별도의 가입절차(신청서 작성 등) 없이 복지멤버십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 기존 수급자 ▲ 수급희망이력관리제 신청자인 신청 간주자를 대상으로, 적극적으로 제도 취지를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사회보장급여법 제22조의2 제2항에선 기초생활보장법에 의한 수급자 등에 속하는 자는 신청을 거부하지 않았을 때 맞춤형 급여안내를 신청한 것으로 본다고 명시돼 있다.

이번 안내는 행정안전부의 '국민 비서'를 통해 전달된다.

복지멤버십 가입과 거부에 문의가 있을 땐 1566-0313(전담콜센터), 129(보건복지상담센터),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복지멤버십 가입을 원하지 않을 때는'복지로', 자동응답전화(1588-9278) 또는 관할 행정복지센터 방문 통해 거부신청을 할 수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방훈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책섹션 목록으로
가톨릭대 의대, 유도만능줄...
8월 5일부터 '만 54~74세 ...
보건복지부, 경남권역 권역...
식약처, 시중 유통 '인체 ...
항암신약 건강보험등재 '32...
다음기사 : 식약처, '의약품 안전관리책임자 역량' 강화 (2021-09-13 18:22:53)
이전기사 : 11월부터 재난적 의료비 지원비율 '최대 50→80%' 확대 (2021-09-07 18:42:19)
건보 일산병원...
건보 일산병원, 3...
상급종합과 국립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건강보험공단, 올 상반기 '체...
일동제약그룹, 상반기 신규 수...
논문) Hypofractionated volumetric-modulated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