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5월11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1-05-11 19:14:06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21년05월04일 17시5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코로나19 피해 저소득 환자 의료비 지원

손해보험협회와 의료비 지원 위한 업무협약‥저소득층 환자 의료비 지속 지원 통한 가톨릭 영성구현

[보건타임즈]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이 지난 3월 사회공헌 활동을 위한 총 31개 사회복지기관과의 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5월 4일 손해보험협회와 코로나19 팬데믹 현상으로 경제적 피해를 입은 저소득층 환자들을 위한 의료비 지원 업무협약을 맺어 온정의 손길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우측 김용식 병원장, 좌측 정지원 회장)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성모병원에서 치료 중인 환자 중,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자들을 대상으로 병원 자선환자심의위원회에서 선발해 지원할 예정이다.

협약을 맺은 손해보험협회는 대학생 장학금 지원, 청년 스타트업 지원, 동물등록제 활성화, 노숙인 무료급식소 후원, 중증 환자 의료비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활동을 해왔다.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를 위해 최소한의 인원으로 개최한 협약식에는 김용식 병원장과 이요섭 영성부원장 신부, 이남 행정부원장 신부를 비롯하여 손해보험협회 정지원 회장, 서영종 본부장과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협약 관련 사안을 공유하고 기념하는 시간을 가졌다.

손해보험협회 정지원 회장은 “이번 지원사업으로 코로나19로 인하여 경제적 고통을 받는 저소득층 환자분들이 삶의 활력이 되찾길 바란다.”며, “되찾은 활력이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하는 원동력으로 거듭나길 바라고, 손해보험업계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 적극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어 김용식 병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기업들이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상황에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눔을 솔선수범해 주셔서 정말로 감사드린다.”며 “소외되고 어려운 환자에 대한 자선지원은 서울성모병원의 생명존중과 영성구현을 위한 사명이다. 소중한 기금을 보다 투명하고 공정하게 관리하여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자들에게 질병을 극복하는 희망을 주는 병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연세의료원, 해외환자 유치...
빈혈 있는 산모 산전, '산...
간섬유화 간암 위험 최대 6...
중앙대병원 “자외선LED 광...
스마트헬싱, 암 환자 '건강...
다음기사 : 수술 전 방사선 치료 후 '면역항암제 병합 이론적 틀' 제시 (2021-05-04 21:34:54)
이전기사 :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코로나19 대응 ‘국무총리 표창’ 수상 (2021-05-04 16:37:12)
건보 일산병원...
건보 일산병원, 3...
상급종합과 국립 ...
건강보험공단, 올 상반기 '체...
일동제약그룹, 상반기 신규 수...
GC 헬스케어 부문 계열사, '올...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올 하반기 '식‧의약R...
논문) Surgical Merits of Open, Laparoscopic,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