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7월28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21-07-27 18:44:18
뉴스홈 > 기관/단체 > 한의협
2020년11월20일 14시3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의협 “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시행‥국민 건강증진 위해 진료에 최선 다할 것”

11월 20일부터 3년간 전국 9,000여 한의원서 진행
▲월경통 ▲안면신경마비 ▲뇌혈관질환 후유증 등 3개 질환 대상 건강보험 적용

[보건타임즈] 대한한의사협회(회장 최혁용)는 첩약 건강보험 급여화 시범사업 실시와 관련하여 “국민의 진료선택권 보장과 경제적 부담 완화를 위한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진료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환영의 뜻을 밝혔다.

또 대한한의사협회는 “비록 이번 시범사업은 3개 질환에 국한돼 실시되지만 진정한 국민건강증진을 위해서는 궁극적으로 모든 첩약에 대한 건강보험 적용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하고 “시범사업을 통해 한약의 뛰어난 치료효과를 다시 한번 확실히 입증해 이를 위한 근거로 활용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원원은 19일, ‘첩약 건보적용 시범사업으로 한의약 보장성 강화’라는 제목의 보도자료를 배포하고, 2020년 11월 20일부터 3년간 매년 500억원의 건강보험 재정을 투입해 첩약 급여화 시범사업을 시행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시범사업에는 공모를 통해 선정된 전국 9,000여 한의원이 참여하며, ▲월경통(원발성·이차성·상세불명 월경통) ▲안면신경마비(상병명 벨마비) ▲뇌혈관질환 후유증(65세 이상·뇌혈관 후유증·중풍 후유증) 등 3개 질환이 적용된다.  참여 한의원 명단은 보건복지부(mohw.go.kr) 및 건강보험심사평가원(hira.or.kr) 홈페이지의 알림 -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환자가 시범기관으로 선정된 한의원에서 위 세 가지 질환으로 첩약(한약) 처방을 받게 되면 요양급여비용의 50%를 건강보험에서 지원하며,  5~7만원의 본인부담금만으로 첩약을 복용할 수 있게 된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한의협섹션 목록으로
현재 쓰는 ‘천연물신약’ ...
한의원ㆍ한방병원, 국민 의...
박광은 경기도한의사회장, ...
한의약 정보 한눈에, ‘한...
한의협, “한의약 중흥 위...
다음기사 : '통합의료 지향점 논의하는 국제 컨퍼런스' 열린다 (2020-12-08 10:55:23)
이전기사 : 한의협, 코로나19 확진자 급증‥국가적 차원의 한의진료 시행 '촉구' (2020-09-08 13:57:28)
건보 일산병원...
건보 일산병원, 3...
상급종합과 국립 ...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건강보험공단, 올 상반기 '체...
일동제약그룹, 상반기 신규 수...
GC 헬스케어 부문 계열사, '올...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논문 1) Abnomal Glucocorticoid Synthesis...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