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4월19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4-04-18 16:45:00
뉴스홈 > 동정
2019년09월16일 15시3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단국대병원 윤정호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장기-조직기증자 발굴, 새로운 삶 찾아주는 생명나눔'에 기여

[보건타임즈] 단국대병원(병원장 조종태) 권역외상센터 윤정호 교수(사진 신경외과)가 지난 10일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에서 열린 제2회 '생명나눔 주간' 행사에서 장기-인체조직 기증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윤 교수는 충청호남권역에서 뇌사 추정자와 조직기증자 발굴, 뇌사자 관리에 적극적으로 나서 왔으며, 신경외과 전문의로서 '뇌사조사의사' 역할에 앞장서고 있다.
또 그는 그동안 뇌사자 발생 시 타 병원으로 이송, 기증자 가족들이 연고지를 떠나 타지에서 뇌사판정 절차를 지켜봐야 했던 불편함을 없애는 등 단국대병원 내에서 기증자 중심의 뇌사 장기기증 절차를 실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윤 교수는 "뇌사추정자의 가족분들께 장기기증에 대해서 생각해볼 수 있는 기회를 드리고, 많은 이식 대기자에게 새로운 삶을 찾아주는 생명나눔에 보탬이 된 것이 큰 보람"이라고 전했다.

단국대병원은 2013년 장기구득기관 한국장기조직기증원(구 한국장기기증원)과 뇌사 관리 업무협약을 체결함으로써 뇌사 장기 기증자를 직접 관리하거나 장기 이식수술까지 수행할 수 있는 병원이 됐으며, 현재 충청 호남지역에 가장 많은 뇌사 장기 기증자를 관리하는 병원으로 성장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동정섹션 목록으로
高大 한승범·김상민, 한림...
중앙의대 조호균 교수, 마...
서울성모병원 이준성 교수,...
경희의료원 디지털헬스센터...
병원경영연구원, 신임 원장...
다음기사 : 성빈센트 박동춘 교수, '자궁경부암 원스텝 치료 프로세스' 연구 착수 (2019-09-16 15:46:40)
이전기사 : 부천성모 박일중·신재은 교수, '생애 첫 연구사업' 선정 (2019-09-16 15:35:11)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논문) Effects of tertiary palliative care on the.....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