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2년11월28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2-11-28 13:54:24
뉴스홈 > 동정
2017년02월23일 16시3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최중섭 교수, 태국서 ‘복강경 임파절 절제술’시연

[보건타임즈] 최중섭 교수(한양대학교병원 산부인과 과장, 사진)가 지난 2월 8~9일 태국 라마티보디병원에서 열린 FRESH(Fantastic Ramathibodi Gyn Endoscopic Surgery in Harmony) 국제워크숍에서 ‘복강경 주위 대동맥 임파절 절제술’을 선보여 참석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최 교수는 태국 최고의 의과대학인 마히돌대학의 초청으로 방콕을 방문해 호주·벨기에·싱가포르 등 저명한 부인과 전문의들과 함께 한 이번 국제워크숍에서 65세 고위험 자궁내막암 환자에 대한 '라이브 서저리(live surgery, 수술시연)'를 시행해 150여 명의 참석자들에게 극찬을 받았다고 한다.

이와 관련 최 교수는 “좌측 신정맥 부위까지의 ‘복강경 대동맥 임파절 절제술’을 포함한 자궁내막암 수술을 라이브 서저리를 통해 시행했다”며 “국내에서도 안전성이 입증된 이 수술을 외국에 많이 보급하고, 부인과 미세침습수술의 활성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국에서는 최초로 시연된 ‘복강경 임파절 절제술’은 복강경을 이용해 합병증이 적고, 출혈과 통증도 줄어들고, 회복이 빠르다는 장점이 있고, 이미 국내에서는 안전성이 입증돼 활발히 활용되고 있다.

최중섭 교수는 한양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석사와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미국 브라운대학교(Brown University)에서 연수했다. 대한산부인과내시경 최소침습수술학회 상임이사 및 국제협력위원장을 역임했고, 2011년 미국부인과내시경학회(AAGL)에서 한국인 최초로 상임이사에 선출되었으며, 현재까지 미국부인과내시경학회(AAGL)에 소속돼 다수의 논문을 발표하는 등 세계적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동정섹션 목록으로
단국대병원 윤정호 교수, '...
인하대병원 김우철 교수, ...
명지병원 안성열 교수, 장...
최재영 교수 유럽소아소화...
일산백병원 손문준·김광현...
다음기사 : 국립암센터 이강현 원장, '대한민국 고객만족 브랜드 경영대상' 수상 (2017-02-27 10:32:11)
이전기사 : 류주석 교수, '세계재활의학회 최우수 논문상' 수상 (2017-02-22 13:01:45)
병원계, 올핸 ...
병원계, 올핸 종...
올 흑호년 '다져...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논문) Effective application of corpus callosotomy....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