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4월18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4-04-18 16:45:00
뉴스홈 > 클릭!핫이슈 > 그래픽뉴스
2010년10월12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병원 1일 간병비 33,500원에 간병인 월급은 99만원에서 150만원
보건복지부, 시범사업 중간실적 발표

보건복지부(장관 진수희)는 그동안 사적계약에 의해 제공된 간병서비스를 의료기관에서 제공하는 공식적인 서비스로 제도화하기 위해 지난 5월부터 실시 중인 간병서비스 제도화 시범사업의 중간실적을 발표했다.

발표결과에 의하면 8월말 현재 10개 시범병원은 총 307병상을 간병서비스 제공병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시범병상 이용률은 평균 87.3%(1일 평균 환자수 268명)로 전체 병상이용률(90.1%)에 비해 다소 낮지만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간병서비스를 이용한 환자 중 70세 이상이 62.5%였고, 이용 사유는 가족 중 간호할 사람이 없는 경우가 50.6%로 나타나 앞으로도 간병서비스 수요는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용환자는 8월말 기준으로 총 1,844명이 간병서비스를 이용하였으며, 이 중 여성이 69%였고 환자의 평균 연령은 71세로 나타났다.
 
시범병원의 입원환자들은 평균 11일 입원하였으나, 시범병실의 환자들은 평균 18.1일 입원하였고, 평균 입원일수 18.1일 중 간병서비스 이용일은 평균 12일인 것으로 나타났다.

환자 중증도 분류결과 경증환자가 76.9%였으며, 진료과는 외과계 59.9% 내과계 40.1%로, 외과계는 정형외과(53.8%), 신경외과(24.8%), 외과(5.2%)순이고 내과계는 내과(86.6%), 신경과(9.5%), 재활의학과(1.6%)순이었다.
  
다빈도 주진단을 살펴보면, 외과계는 퇴행성슬관절염 등 관절 관련 질환이 51.8%, 내과계는 폐렴(8.4%), 당뇨병(7.2%), 암(5.5%) 등이 42.7%를 차지했다.

경증환자의 1일 평균 간병비는 33,500원으로 환자 상태(경증, 중증) 및 공동간병유형(1:3~1:6) 등에 따라 시범병원별로 다르게 책정되어 최소 30,000원에서 최대 40,000원이었다.

시범병실의 간병서비스 이용 환자 중 간병비를 전액 본인이 부담하는 환자는 61.3%이고, 절반이하로 부담하는 환자는 38.7%로 나타났다.

간병비에 대해 전체 이용환자 중 간병비를 전액 본인부담하는 환자의 79.6%가 비용이 적정하다고 응답했으며, 간병비의 50%를 지원 받은 의료급여 수급권자 및 건강보험 지원 대상 환자 89.6%는 간병비가 저렴하거나 보통이라고 응답했다.
 
이에 따라, 총 이용환자의 83%가 간병비가 적정하다고 응답했다.
 
시범사업에서 총 199명의 간병인이 근무하고 있으며, 보유 자격을 살펴보면 요양보호사 194명, 간호조무사 2명, 기타 3명이었다.

간병인은 모두 여성으로 평균 연령은 53세, 간병 경력은 2년 이상 48.2%, 1년 미만이 32.7%였다.  

간병인을 직접 고용한 병원은 3개, 파견인력을 활용하는 곳은 7개 병원이었다. 간병인 근무조는 2교대 또는 3교대로 운영되며, 근무 간병인 1인당 담당 환자수는 평균 4.8명이며, 주 근로시간은 평균 44시간이었다. 또한 시범병원 내에 간병인을 위한 휴식·탈의 공간이 마련돼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간병인 1인당 월평균 급여수준(세전)은 1,120천원(최저 996천원 최대 1,506천원)이었으며, 근무 교대조에 따른 차이는 크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간병인의 업무는 ‘침대높낮이 조정’이 가장 많았고, 화장실 부축, 체위변경, 휠체어를 이용한 환자 이동, 기저귀 교환·피부위생관리, 부분적인 식사보조, 휴식돕기, 변기사용 보조 순이었다.

2010년 8월 한달간 환자 및 보호자 404명을 대상으로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간병서비스를 이용한 환자와 보호자의 만족도는 8.6점(10점 만점)으로 매우 높게 나타났다.

만족하는 구체적인 내용은 보호자가 상주하지 않아도 되는 점(38.7%), 식사보조, 대소변 등의 도움(25%), 개인간병보다 비용이 저렴한 점(20.7%)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보호자 1일 평균 상주시간은 간병서비스 이용자가 간병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경우보다 적은 것으로 조사됐다. 과거 유료간병인을 이용한 경험과 현재 간병서비스 시범사업을 이용한 경험을 비교해 볼 때 간병인의 성실성(81%), 병실환경 쾌적성(81%), 공동간병서비스 질적 수준 향상(72%) 측면에서 만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간병서비스 시범사업 병실 재이용 의사는 90%, 주위 사람에게 시범사업 병실을 이용하도록 추천하겠다가 93%로 시범사업에 대한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는 시범사업 실시와 함께 간병 수요·공급 예측, 원가분석 및 간병직무분석을 실시하고 있으며, 올해 12월까지의 시범사업 결과를 바탕으로 우리나라 실정에 맞는 간병서비스 모델을 개발하여 간병서비스를 원하는 병원에서 효율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강동진 (djkangdj@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그래픽뉴스섹션 목록으로
2030 여성, 변비 때문에 똥...
당뇨합병증 진료환자 연평...
직장인 95%, ‘혼자 아닌 ...
암환자 ‘80만명’ 시대, 5...
한국인 산모 산욕기 장소로...
다음기사 : 유방암 환자 40대 50대 중년 여성이 67% (2010-10-13 00:00:00)
이전기사 : 외식이 나트륨 섭취 가장 큰 영향 (2010-10-12 00:00:00)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논문) Effects of tertiary palliative care on the.....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