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8월05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1-08-05 15:55:00
뉴스홈 > 의료기기
2009년10월20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코메드, ‘디지털엑스레이’ 남미 수출
콜롬비아에 500만 달러 수주…지난해 칠레 600만 달러 수출

디지털 엑스레이 전문 의료기기 업체 코메드가 작년 칠레 600만달러 수출에 이어 콜롬비아에 500만 달러를 수주해 남미에서 DR장비의 입지를 확고히 다지고 있다.

코메드(대표 이자성)는 20일 콜롬비아의 최대 민간의료보험회사인 샬룸쿡(SALUD COOP)에 500만 달러 규모의 의료영상 정보화 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코메드에 따르면 이번에 샬룸쿡 산하 병원 납품은 코메드가 자체 개발한 CCD Detector를 장착한 디지털 엑스레이(DR)이며, 이달 말까지 50만 달러 선적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100만 달러, 내년까지 순차적으로 공급 물량을 늘리는 방식으로 수출된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품 디지털엑스레이(DR)는 기존의 아날로그 방식의 필름을 사용하지 않고 필름 없이 X-선 촬영영상을 디지털로 획득하게 해주는 방사선 촬영 장치로 PACS 시스템 도입 등을 통한 병원의 디지털화에 필수적인 장비다.

코메드 이자성 사장은 “외국의 유수 디지털엑스레이업체와 경쟁 입찰 과정에서 품질 우수성과 안정성이 입증된 만큼 남미시장을 필두로 국산 디지털엑스레이 장비의 활로를 전세계적으로 넓혀가겠다"고 포부를 말했다.

한편, 코메드는 지난 1991년 국내 최초로 체외충격파 쇄석기를 개발한 이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C-Arm 시스템과 국내 최초로 디지털 X-ray 장비를 개발했으며, CE, FDA 인증 등 기술력을 바탕으로 해외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정창규 (www.bktimes.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료기기섹션 목록으로
디알젬, 터키서 1,100만 달...
메드트로닉 유럽, 의료기술...
스트라타시스, ‘오브젯 에...
리사운드 보청기, '대한민...
리사운드 보청기, 청각장애...
다음기사 : 식약청, 콜라겐 함유 의료기기 평가 가이드라인 발간 (2009-10-22 00:00:00)
이전기사 : 한국로슈진단, 좋은 혈당기를 고르는 10가지 방법 이벤트 (2009-10-19 00:00:00)
건보 일산병원...
건보 일산병원, 3...
상급종합과 국립 ...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건강보험공단, 올 상반기 '체...
일동제약그룹, 상반기 신규 수...
GC 헬스케어 부문 계열사, '올...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논문) Development and validation of the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