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3월03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21-03-02 18:12:16
뉴스홈 > 기관/단체 > 의사협회
2021년01월15일 17시0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의협, 코로나19 전담병원 ‘남양주 현대병원’ 격려 방문

최대집 회장, “전담병원으로 좋은 모델, 노고에 감사”
격려금·방호복 전달‥재난의료지원팀 통해 의료인력 지원 약속

[보건타임즈] 최대집 대한의사협회 회장과 박홍준 공중보건의료지원단 단장(의협 부회장·서울시의사회 회장)이 코로나19 거점 전담병원인 경기도 남양주 현대병원을 15일 방문했다. 이날 최 회장과 박 단장은 김성덕 현대병원 의료원장, 김부섭 현대병원 원장 등 병원 관계자 및 의료진들을 만나 격려금과 방호복 300세트를 전달했다.

최 회장은 “전담병원을 운영하면서 발생할 수 있는 경영상 손실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 진료를 위해 병상을 내어놓는 등 힘든 결정을 내려주셨다. 남양주 현대병원이 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지난해 연말 첫 번째로 지정됐는데, 전담병원의 좋은 모델이 될 만하다. 열과 성을 다해주고 계신 병원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환자 진료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 주고 있는 의료진들에게도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최 회장은 “의협 재난의료지원팀에서 코로나19 환자의 원활한 진료를 돕기 위해 31명의 의사 인력을 현대병원에 파견했다. 앞으로도 의료진 투입 등 아낌없는 지원은 물론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정책적인 노력도 다방면으로 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박홍준 단장은 음압병동 등을 돌아보며 “의료진들은 코로나19 감염 환자와 밀접해 있어 늘 감염위험에 노출되어 있다. 의료진의 안전은 곧 환자의 안전과도 직결되어 있으니, 안전과 건강을 각별히 챙기기 바란다”며 격려했다.

남양주 현대병원 김성덕 의료원장과 김부섭 병원장은 “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서 의료진 모두 책임감을 가지고 밤낮없이 진료에 임하고 있다. 앞으로도 국민들의 지속적인 격려와 응원 부탁드리며, 하루빨리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 무엇보다 현장에 나와 지원해 주고 있는 공중보건의료지원단 회원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남양주 현대병원은 지난해 12월 초부터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해 병상이 부족한 상황이 이어지자 코로나19 거점 전담병원을 맡겠다며 선제 대응에 나서 작년 12월 26일부터 코로나19 거점 전담병원으로 운영 중이다. 현재 중환자 병상 25개, 준중환자 병상 18개, 경증환자 병상 76개 총 119 병상을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위해 사용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 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사협회섹션 목록으로
나현 서울시의사회장, 의협...
아동성폭력 예방 전국순회...
의협회장선거전 막판 레이...
의협, 내고장 사랑운동 협...
‘위 사랑 캠페인’ 홍보대...
다음기사 : 강남구의사회 의협회관 신축기금 1,000만원 전달 (2021-01-26 15:26:04)
이전기사 : 의협, 비급여 강제화 반대 서명지 1만 1천여장 복지부에 전달 (2021-01-11 19:17:10)
[신년사 3] 단...
[신년사 3] 단체,...
[신년사] 제약산...
일동제약그룹, 상반기 신규 수...
GC 헬스케어 부문 계열사, '올...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올 하반기 '식‧의약R...
새빛안과병원, '안과 전문의·...
논문) Predictive value of olfactory and taste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