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GC녹십자엠에스, 코로나19 항원진단키트 1,300만 달러 헝가리 수출 계약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1월28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1-01-28 18:23:59
뉴스홈 > 의료기기
2020년12월18일 10시2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GC녹십자엠에스, 코로나19 항원진단키트 1,300만 달러 헝가리 수출 계약

코로나19 진단키트 유럽시장 수출 계약 총 6,000만 달러 넘어서

[보건타임즈] GC녹십자엠에스가 코로나19 진단키트 부문의 유럽시장 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

진단시약 및 의료기기 전문기업 GC녹십자엠에스(대표 안은억)는 광일과 총 1,260만 달러 규모의 코로나19 항원진단키트 ‘GENEDIA W COVID-19 Ag’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공시했다.

이번 계약 물량은 모두 헝가리에 공급되며, 연내 첫 선적을 시작할 계획이다. 계약기간은 3개월이다.

특히, GC녹십자엠에스는 지난 10월 말 코로나19 진단키트의 유럽시장 수출이 개시된 이후 지금까지 6,000만 달러가 넘는 계약을 성사시키며 유럽에서의 영향력을 넓혀가고 있다.

이번에 수출되는 ‘GENEDIA W COVID-19 Ag’는 항원-항체 결합 반응을 활용해 코로나19 감염여부를 현장에서 10분 안에 진단하는 항원진단키트다. 가래 검체를 이용해 별도의 장비없이 코로나19 초기 환자의 감염여부를 육안으로 확인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최근 전세계적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세가 심화됨에 따라 신속성과 정확성을 모두 갖춘 항원진단키트에 대한 수요가 높아진 것이 수출 증가에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안은억 GC녹십자엠에스 대표는 “유럽은 코로나 재확산이 본격화되며 자사의 코로나19 진단키트에 대한 관심이 나날이 높아지고 있는 시장”이라며 “코로나19 이동식 음압진단시스템 등 혁신적인 기술력을 통해 세계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료기기섹션 목록으로
고대 구로, 제2회 임상연구...
JW중외메디칼, ‘전동유압...
초정밀 패널형 디지털 X-ra...
로슈진단 아큐-첵, ‘추석...
필립스, 이동형 수술용 엑...
다음기사 : '희소·긴급도입 필요 의료기기' 총 18개 지정 (2020-12-21 14:26:58)
이전기사 : 휴메딕스, ‘코로나19 항원키트’ 러시아 누적 주문 100만개 돌파 (2020-12-17 09:37:17)
[신년사 3] 단...
[신년사 3] 단체,...
[신년사] 제약산...
보령제약, 올 하반기 'ETC 영...
올 하반기 '식‧의약R...
새빛안과병원, '안과 전문의·...
건보공단, 올 하반기 '개방형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논문) Intravenous Immune Globulin...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