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최규석·김혜진 교수, 대한대장항문학회 최우수 학술상 수상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9월22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0-09-22 17:40:31
뉴스홈 > 동정
2020년09월16일 15시0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최규석·김혜진 교수, 대한대장항문학회 최우수 학술상 수상

최규석 교수

김혜진 교수

[보건타임즈] 칠곡경북대학교병원 대장항문외과 최규석, 김혜진 교수팀이 2020년 9월 5일~6일 서울에서 개최된 제53차 대한대장항문학회 학술대회에서 최우수 학술상을 받았다.

이번 연구 주제는 ‘직장암에서 골반림프절 절제술의 술기 향상을 위한 체계화된 교육의 효과(Structured Training Can Improve the Surgical Acquisition of Lateral Pelvic Node Dissection: the Korean Lateral Pelvic Node Study Group)’이다.

현재, 직장암 수술중에서도 골반림프절 절제술은 고난이도의 술기중 하나로 알려져 있다. 따라서, 경험이 많지 않거나 이 수술을 처음 집도하게 되는 경우 의사들이 어려움을 느낄 수 있고, 수술 후 합병증 또한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체계화된 교육과 훈련의 필요성을 느낀 전국 9개 기관21명의 대장항문외과 의사들이 ‘대한골반림프절 연구회’를 조직하게 되었다.

‘대한골반림프절 연구회’에서 칠곡경북대학교병원 대장암센터 최규석 교수의 수술 술기를 바탕으로 직장암에서 골반림프절 절제술의 표준화를 도모하였고, 이를 교육하기 위하여 3년간 여러 차례의 비디오 컨퍼런스 및 세 차례의 카데바 워크숍을 개최했다.

김혜진 교수는 ‘대한골반림프절 연구회’를 대표하여 이러한 교육과 훈련은 경험치가 낮은 의사들에서도 직장암 환자에게 골반림프절 절제술을 할 때 안전하고도 완전하게 수행할 수 있도록 도와주며, 학습 곡선을 극복하는 데 도움을 준다는 고무적인 결과를 도출하고 발표했다.
 
김혜진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어려운 술기를 표준화하고 교육하는 데 있어 많은 외과 의사들이 참여할 수 있는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이 개발되어야 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동정섹션 목록으로
대구병원 김봉옥 병원장, ...
박준석 교수, 베트남에 한...
민병원 김종민대표원장, ‘...
화순전남대병원 김정희 팀...
이원준 임상교수, 안과학회...
다음기사 : 고려대 최재욱 교수, 우즈베키스탄 제1급 보건훈장 수훈 (2020-09-16 17:58:27)
이전기사 : 고신대복음병원 이형신 교수, 대한갑상선학회 최우수논문상 수상 (2020-09-16 14:32:50)
[컬럼] 대한민...
[컬럼] 대한민국 ...
건보 일산병원,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자료) 비대면 분야 창업기업 육성사업 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