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서울성모병원 ‘제 10회 만성골수성백혈병의 날’ 개최‥온라인 진행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9월19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0-09-18 18:41:06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20년09월11일 10시4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서울성모병원 ‘제 10회 만성골수성백혈병의 날’ 개최‥온라인 진행

혈액병원 김동욱 병원장 강의·환우 ‘희망 인터뷰’ 등 다양한 프로그램 준비

[보건타임즈] 만성골수성백혈병(CML) 환자들에게 치료의 중요성과 완치의 희망을 주기 위한 ‘CML Day’ 가 9월 18일 오후 5시부터 2시간 동안, 온라인으로 CML 환우와 가족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개최된다.

올해로 10회를 맞는 이번 행사는 서울성모병원 혈액병원과 루산우회(서울성모병원 CML 환우회) 공동주최로 개최된다.

‘CML DAY는 국내에서 40대 이후 성인에게 주로 발병하는 만성골수성백혈병이 9번, 22번 염색체에 이상이 생겨 발생하는 ‘혈액암’ 이라는 점에 착안해, 매해 9월 22일 전후로 행사를 진행해 오고 있다.

KBS 탤런트 최석구 씨의 사회로, 만성골수성백혈병 연구 및 임상치료의 권위자인 서울성모 혈액병원 김동욱 병원장의 강의와 완치의 희망을 주는 환우들의 영상 인터뷰로 진행된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으로 부득이 온라인으로 개최되어, 환우들은 웹사이트(cmlday2020.websymposium.co.kr)에 접속하여 강의와 영상을 들을 수 있게 된다. 그러나 질의 응답 및 퀴즈 프로그램에는 직접 참여하여 온라인으로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이번 온라인 행사에 참여하실 분들은 9월 11일(금)까지 루산우회 홈페이지(www.cmlkorea.org)에서 사전등록을 마치면 안내 문자 메시지를 통하여 온라인 입장이 가능하며, 당일 컴퓨터 또는 휴대기기에서도 접속 가능하다. 
 
만성골수성백혈병은 지난 20년간 다양한 표적항암제의 개발로 급성백혈병과는 달리 먹는 항암제로 지속적 치료를 받고 관리하면 장기 생존이나 완치길이 열리고 있으나, 치료를 소홀히 하면 병이 악화되어, 결국엔 시한부 삶을 살아야 한다. 이런 이유로 표적항암제의 복용 및 부작용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CML DAY’ 행사가 2011년부터 지속되고 있다.

김동욱 병원장은 “코로나 시대의 만성골수성백혈병의 치료, 표적항암제 치료 없는 완치 및 만성골수성백혈병의 최신 연구 동향 등에 대하여 양방향 온라인 프로그램을 통해 환우들에게 더 큰 희망을 안겨줄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겠다.” 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이대목동병원, '토요 진료'...
가톨릭대 서울성모 류마티...
이순남 이화의료원장, 美 ...
제15회 ‘한탄상’에 한국...
서울대병원-장기기증원 ‘...
다음기사 : 노년기에 찾아온 우울증, '파킨슨병 발생 위험 ↑' (2020-09-11 14:52:11)
이전기사 : 서울성모병원 박정욱 방사선사, ‘부정맥 新진단법’ 국제 학술지 발표 (2020-09-10 18:38:15)
[컬럼] 대한민...
[컬럼] 대한민국 ...
건보 일산병원,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자료) 비대면 분야 창업기업 육성사업 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